[Movie 리뷰] ‘운명의 이끌림’을 받아들이게 되는 영화, 《어거스트 러쉬》🎸

작년
in aaa

그림4.jpg



《 줄거리 (스포없음) 》


여기 뉴위즈의 어린 시절을 너무 닮은,
귀여운 한 소년이 있다.
(증명할 방법이 없어서 다행ㅎ)

20190715_161146.jpg

이 소년의 이름은 ‘에반 테일러’. 에반은 음악을 배운적도, 악기를 다룰 줄도 모른다. 하지만 신기하게도 모든 사물과 자연의 소리가 음악소리로 들리고, 음악과 관련된 것이라면 직관적으로 쉽게 익힌다. 한마디로 음악 신동이다.

대학의 교수들도 ‘에반’의 음악적인 재능에 감탄을 금치 못 한다. 이 아이는 결국 줄리어드 음대의 필하모닉 공연에서, 자신이 쓴 곡을 직접 공연하게 될 기회까지 얻게 된다.

20190715_162730.jpg

이 아이가 음악을 이토록 열심히 하는 이유는 바로 잃어버린 부모님을 찾기 위해서이다. 음악을 하면 언젠가는 이 음악을 듣고 부모님이 자신을 찾을 것이라는 희망을 갖고 있어서이다.

그림1.jpg

그렇다. 이 소년은 고아다. 고아였기 때문에 소년이 지휘봉을 잡는 순간까지는 굉장한 고난이 따랐다. 아이들의 놀림을 당하기도 하고, 무작정 부모님을 찾기 위해 고아원을 탈출하고, 부랑아들의 집단에 들어가서는 돈벌이 이용 수단이 되기도 하며 많은 고난이 따랐다. 하지만 아이는 그런 역경 속에서도 오로지 부모님을 찾기 위해 기타를 연주하며 음악을 계속해 나아갔다.

20190715_163303.jpg

과연 ‘에반’의 부모님은 어떤 사연 때문에 이 소년을 고아로 만들어버렸는지, 그리고 ‘에반’은 어떻게 부모님을 만나게 되는지, 기적같은 감동을 들려주는 영화 ‘어거스트 러쉬’에서 확인해보자.

20190715_163332.jpg

<P.s : 역시..떡잎부터 다른 에반 테일러 >




《 영화개요 》


영화 어거스트 러쉬는 2007년에 첫 개봉을 한 후, 관객들의 높은 평가에 힘입어 2018년 말에 한 번 더 재개봉을 한 영화이다. 그만큼 많은 사랑을 받기도 하고, 어거스트 러쉬에 나오는 ‘핑거스타일’의 기타 주법은 한 때 유튜브 등에서 많은 유행이 되기도 했었다.

1212.gif
<영화 상영 이후 잠시 유행을 탄 '핑거스타일' 주법>

음악 영화답게 어거스트 러쉬의 음악들은, <타잔>으로 그래미 최우수 영화 음악상을 수상한 헐리웃 최고의 작곡가 ‘마크 맨시나’를 주축으로, 영화 음악의 거장 ‘한스 짐머’, 8차례 그래미상을 수상한 전설적인 프로듀서 ‘필 라몬’ 등이 참여하였다. 그만큼 귀가 즐거운 영화임은 확실하다.

또한, 타블로와 구혜선이 까메오로 출연하여 이슈가 되긴 했지만, 다 합쳐봐야 2초... 더구나 출연한지 모르고 보면 알아 볼 수도 없다. 그 이슈보다는 오히려 지금은 故人이 된 배우 ‘로빈 윌리엄스’의 색다른 악역 연기를 볼 수 있는 묘미가 있다.

20190715_165304.jpg
<지금은 고인이 되신, 너무도 익숙한 배우 ‘로빈 윌리엄스’>




《 감상Point 》


[Point. 1]

'음악'
그리고 또 ‘음악’


‘어거스트 러쉬’는 음악영화이긴 하지만 생각보다 음악이 자주 나오거나, 길게 나오지는 않는다. 하지만 음악이 등장하는 한 장면 한 장면이 모두 주옥같다.

영화에선 ‘에반’이 기타를 치는 장면이 자주 나온다. 음. 정말 말 그대로 기타를 친다. 퉁퉁. 그런데 그 멜로디는 어느 기타연주보다 아름답다. 특히, ‘에반’이 기타를 첫 대면했을 때의 장면은, 에반의 들뜬 마음과 신비로운 능력이 잘 묘사된 장면이자 잘 표현된 멜로디였다.


<처음 기타를 접한 '에반'의 즉흥 연주>

또한, 영화 초반에는 첼리스트인 어머니의 클래식 공연과 락밴드 그룹인 아버지의 공연 모습이 교차편집 되더니, 결국 첼로 선율과 락 음악이 하모니를 이루며 하나의 음악으로 어우러진다. 상반된 장르의 하모니는 영화 초반부터 나에게 강렬한 전율이 일게 만들었고, 음악 영화답게 어거스트 러쉬의 엔딩장면에 나오는 음악 또한 감동적이다. 웅장한 오케스트라의 연주 속에서 펼쳐지는 ‘기적같은 운명의 이끌림’은 청각 감수성이 풍부한 분이라면 충분히 가슴이 뭉클해질 수 있는 포인트일 것이다.

20190715_161541.jpg

20190715_170038.jpg




[Point. 2]

운명의 이끌림
‘달이 음악을 따라가라고 했어요.’


이 영화는 후반부로 갈수록 우연의 연속이다. 또 영화의 엔딩은 그 우연의 절정을 보여준다. 하지만 영화 초반에 주인공 '에반'이 이런 말을 했다고 나온다. ‘달이 음악을 따라가라고 했어요...’  영화 속의 ‘에반’은 그저 음악이 들리는 곳으로, 음악이 이끄는 운명대로 나아간다.

한마디로 감독은 영화 초반부터, 작정하고 ‘운명적이고 기적 같은, 감동적인 영화를 보여줄게.’ 라고 말하고 있다. 그 넓은 미국의 각지에 떨어져 지내던 부/모/아들이, 각자의 ‘음악’으로 인해 한 지역에 모이게 되고, 운명에 이끌려 다시 재회를 하게 된다는 기적 같은 우연. 적어도 나에게는 영화 속 말도 안 되는 우연의 연속들이 전혀 거부감이 들지 않는다. 그래서 감독이 초반부터 작정하고 그려내는 이 '운명의 이끌림'을 그저 넋 놓고 감상하는 것도 하나의 포인트라 할 수 있다.

20190715_170947.jpg

하지만 오히려 이 때문에 관객 평점은 높지만, 전문가들에게는 박한 평가를 받는다. 개연성이 없고, 너무 감성적/감정적인 스토리 전개 때문이라고 한다. 개인적으로는 조금 아쉬운 평가들이지 않나 싶다.

아, 물론 주인공 소년의 음악적 천재성은 내 생각에도 많이 비현실적이긴 하다. 그런데 이 영화의 장르는 드라마, 그리고 ‘판타지’ 이다.




《 명대사 》


저는 음악을 믿어요.
어떤 이들이 동화를 믿는 것처럼.




《 별점 및 한줄평 》


별점 : ★★★★

청각에도 감정이 있었다.

그림2.jpg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저도 저영화보고 깜딱 놀랬어요... 핑거스트로그에 손가락 무트주고 꿍짝 찔르는거 보고 무지 따라했는데 ... 잘 않되던데요.ㅋㅋ

·
  ·  작년

ㅋㅋㅋㅋㅋㅋ 저도ㅋㅋㅋ 저도 저거 무지하게 연습했는데 결국 포기ㅋㅋㅋ
저 때 산 기타는 그냥 방 인테리어용으로 쓰고 있습니다ㅎㅎㅎ

여기 뉴위즈의 어린 시절을 너무 닮은,
귀여운 한 소년이 있다.

바로 스크롤 내렸다

·

ㅋㅋㅋㅋㅋㅋㅋㅋ 저도 내릴려고 하다가...

·

ㅋㅋㅋㅋㅋㅋㅋㅋ

·
  ·  작년

사실 그게 이 포스팅의 핵심이야ㅎㅎㅎ
그것만 읽으면 돼 'ㅡ' ㅎㅎㅎ

·
·

신상캐러 갑니다 ㅋㅋ

·

제목보고 감동먹고 들어왔다가 이게 왠일이래!!!

·
  ·  작년

꾹참고 읽었는데ㅋㅋ정확하게 찝으심

운명의 이끌림'을 그저 넋 놓고 감상하는 것도 하나의 포인트라 할 수 있다.

저도 넋을 놓고 감상하도록 하겠습니다!

·
  ·  작년

넋 놓고 보시다보면
어느새 두 눈은 촉촉해지고 가슴은 뭉클해지고 있으실겁니다 ㅎㅎ

내 인생 영화 중 한편인데... !

동화같은 영화 :)

·
  ·  작년

라라혀어어어어어어어어어엉!!!!!
우와아아아아아앜 라라형이다!! ㅎㅎㅎㅎ
살아있었구나???? ㅎㅎㅎ 우리 모여서 형 제사지낼 뻔!! 'ㅡ' ㅎㅎㅎ

·
·

=͟͟͞͞(꒪ᗜ꒪ ‧̣̥̇) ㅋㅋㅋㅋㅋㅋㅋ

·
·
·
  ·  작년

자주 들어와서 안부 전해줘!! 'ㅡ' 크크킄

아이들과도 같이 봐도 되는 영화 같아요
감동적인 영화였지요

·
  ·  작년

맞아요ㅎㅎ 가족의 사랑에 대한 이야기나 나와서 아이들이랑 봐도 좋을 것 같아요!! ^-^ ㅎㅎ

믿고읽는 뉴위즈표 리뷰
그러나 첫줄의 매력애 스크롤 내림ㅎㅎㅎ

Posted using Partiko iOS

·
  ·  작년

ㅋㅋㅋㅋㅋㅋㅋ 첫줄만 읽으면 다 읽으신겁니다ㅋㅋㅋ

포스팅보니 꼭 봐야될것 같은 영화네요^^

·
  ·  작년

혼자봐도 좋고 가족들과 봐도 좋은 영화입니다!! ㅎㅎㅎ

스포가 많은데 왜 스포가 없다고 하는거죠???ㅎㅎㅎ

·
  ·  작년

ㅎㅎㅎㅎ 주인공 소년이 뉴위즈를 닮은게 스포임 'ㅡ' 크크크큭

아름다운 영화를 아름답게 리뷰를 하셨네요.
잘 읽었습니다.

·
  ·  작년

좋은 코멘트 감사합니다 ^-^ ㅎㅎㅎ

  ·  작년

너무 좋은 영화였죠. 아내가 특히 좋아해서 둘이 같이 복습했던 영화네요 ㅎㅎ

·
  ·  작년

맞아요ㅎㅎ 감동적이면서 귀까지 즐거운 좋은 영화죠 ㅎㅎㅎ

Thank you for your continued support towards JJM. For each 1000 JJM you are holding, you can get an additional 1% of upvote. 10,000JJM would give you a 11% daily voting from the 700K SP virus707 account.

·
  ·  작년

오늘도 JJM 보팅 감사합니다 오치님!! ^-^ ㅎㅎ

희망을 주는 좋은 영화에요. 저 소년 지금 성인 되었을텐데..

·
  ·  작년

네ㅎㅎㅎ 저 주인공 소년은 이제 성년이 돼서 나름 열심히 배우활동을 하고 있어요!! ㅎㅎㅎ

나도 개연성때문에 그냥 동화라고 생각하고 있음.ㅎㅎ

·
  ·  작년

개연성이 너무 떨어지긴 함ㅎㅎㅎ
나도 키위형처럼 딱 처음부터 '동화같은 이야기'로 봐서 좋은 시선으로 감상하게 됐나봐ㅎㅎㅎ

저도 드디어 aaa보팅용 부계정을 만들었답니다.ㅋ

어거스트 러쉬 이후, 정말로 기타를 두둘겨대는 기법이 유행한 거 같아요.
처음 보는 타법이라 저도 엄청 놀랬던 기억이 납니다.

·
  ·  작년

오오!! ㅎㅎㅎ AAA 부계정 만드셨네요!! ㅎㅎㅎ
저도 빨리 만들어야하는데 귀차니즘이 발동을 해버려서ㅋㅋㅋㅋ
나중에 부계정 만들면 저도 인사하러 가겠슴돠 ㅎㅎㅎ

·
·

부계정 만드는 것도 귀찮지만, 관리도 좀 힘들긴 하네요.
그래도 마음 편하게 보팅을 팍팍할 수 있는 잇점은 있는 거 같아요.^^

Hi @newiz!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625 which ranks you at #6071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5327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11398).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8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86.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Good user engagement!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
  ·  작년

스팀유아야 넌 기타 칠 줄 아니?? ㅎㅎ

너무나 감동스럽게 본 영화인데..
newiz님 왜 그러셨어요ㅜㅜ

·
  ·  작년

ㅎㅎㅎㅎㅎㅎ 많은 분들이 첫 줄의 진실을 받아들이기가 힘든가봅니다 'ㅡ' ㅎㅎㅎ
그냥 받아들이세요 ㅎㅎㅎ

띵작 오브 띵작
이거 보고 기타 배우려고 샀었는데...
사기만 했네;;;;ㅋㅋㅋ

·
  ·  작년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도 저 기타 주법 연습 좀 해보려고 기타 샀다가
지금은 내 방의 인테리어 소품이 되어 있어ㅎㅎㅎ

음악이 참 좋았습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이벤트참여 감사합니다.~~^^

·
  ·  작년

음악만큼은 최고라고 생각한 영화였습니다! ㅎㅎㅎ
이벤트 보팅도 감사해욥! ^-^ ㅎㅎ

Congratulations @newiz!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received more than 7000 upvote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8000 upvote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
  ·  작년

어거스트러쉬에서
내가 제일 좋아했던 음악

·
  ·  작년

인정인정ㅎㅎㅎ 진짜 흑인분들의 소울은 심금을 울리고 가슴을 쳐버리는 ㅎㅎㅎㅎㅎ
찌니형도 술 마시면 노래 한 곡 잘 땡기는데 ㅎㅎㅎ

잡지에서 영화평론 보는 것 같아요👍👍😁

최근 글에 후원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연락 드리려 왔어요. 힘이 많이 되었습니다.

·
  ·  작년

아이공ㅎㅎ 아닙니다!!ㅎㅎ
글이 너무 좋으셔서 후원 해드렸을 뿐입니다!!
너무 괘념치 마시고(?) 쭈욱 좋은 글 많이 많이 올려주세요!! ^-^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