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전 그날, 수능시험에 대한 단상

3년 전

다음주면 벌써 수능이네요.

저는 1997년도에 수능 시험을 봤지요.
그날을 기억하며...

수능 D-100

고3도 100일만 지내면 수능보고 바로 자유다.
오늘도 학교에서 하교 후 바로 독서실로 향한다.

오늘도 열심히 하기 위해 독서실에 1등으로 도착한다.
음... 좀 피곤하네. 한숨 잔다.
1~2명 친구들이 도착하는 소리에 잠이 깬다.

"당구치러 갈까?"
"소주한잔?"
"고스톱?"
"포카?"
"훌라?
"섯다?"

여기저기서 판이 벌리고, 나갈사람은 또 나간다.
독서실 총무는 섭외를 잘해서 우리편이다. ㅋ.ㅋ

오늘도 독서실에서 책 한페이지 안 보고, 열심히 무엇을 한 후 집으로 발길을 돌린다.

친구들이 20명 가량 되었는데, 나만 빼고 다 담배를 피운다.
(내 얼굴이 고급지게 생겨서, 나에게는 담배를 팔아 몇번 사준적은 있다. ㅎㅎ)
★ 담배 안 배운건 지금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

수능 D-1

보통의 아이들은 집에서 가족과 보내는데 나는 고3내내 놀았으니, 수능 전날에는 공부좀 해야지.
(사실 고2때도 놀았음.ㅋㅋ)
아~혼자 있었으면 공부 했을텐데, 패거리가 1~2명 들어온다.
오늘도 공부하기는 글렀다. 단~ 집에 일찍 들어갔을 뿐.

수능 D-day
부모님이 수능시험장 까지 태워주신다. 잘보고 오라고... ^^;;

1,2,3,4 교시 시험이 있다. 400점 만점.
내가 가장 좋아 하는 과목은 1번 수학, 2번 영어다.
점심시간에 어머니가 챙겨주신 도시락을 맛있게 먹고, 오후 시험을 준비한다.

점심 먹었으니 졸립다. 3교시 시험 문제를 풀다가 잠이든다.
(지금 생각해도 미친놈임. ㅡㅡ;;)

다행히도 감독관님이 다 풀었냐며 깨워주신다.
다시 열심히 문제를 푼다. 아니 찍는다. ㅡㅡㅋ

오늘로 수능도 끝이다. 내일부터 또 놀자.
이날 수능보고 머 했는지 기억이 없다. 이날 만큼은 집에 있었겠지?

수능 시험 점수 결과

예상만큼 점수가 나왔다. (이런 줵일ㅡㅡ;;)
이제 원서 넣는 일만 남았다. 눈치 작전을 펼치며 여기저기 찔러 넣는다.
겁나 비싼 기억이 든다.

대학 합격자 발표

역시나 1월달, 2월 초에는 합격 통지를 받지 못했다.
그때 유행하는 직업전문학교(학원)을 가야 할까. 재수를 해야 할까 고민 중
천안 부근의 아주 유명한(?) 학교에서 연락이 왔다. 그것도 4년제다,
과도 그때 당시 유행하는 전자과!!!

부모님께 합격 연락을 드리고, 자취하겠다고 말씀드린다.
부모님은 불가!!! 판정을 내리시고, 난 절망했다.
(자취하면 뻔히 멀 하고 돌아댕기실지 알기에...ㅋㅋ)
지금처럼 천안에 전철만 다녔어도... 으흐흐.

다시 기다린다. 다른 학교를....
3월이 되기 바로 직전에 다시 연락이 온다. 아싸뽕.
수원의 한 전문대다. 여기는 통학이 가능하다.

수능점수가 비슷한 친구녀석과 같이 합격이다.
(이놈도 겁나 공부 안한듯.ㅋㅋ 지금도 절친이다.)

대학교 생활

먹고, 마시고, 즐기고... 끝~

학생들은 수능시험이 끝인줄 아는데,
수능시험이 시작입니다.
(메롱~)

저는 2006년도에 다시 공부를 하여 4년제 학위받고, 회사 잘 다니고 있습니다. ^^


* * *


아들 : "아버지, 저는 공부하기 싫어요. 공부는 왜 해야 할까요?"
아버지 : "너는 꿈이 무엇이냐? 하고 싶은게 있느냐?"
아들 : "... .... .... 아직 없어요... ... ...."
아버지 : "니가 꿈이 생겼을때 그 꿈을 빨리 이루기 위해서 공부를 해야 한단다. 그때 시작하면 늦거나 힘들수도..."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저는 학력고사세대... 물론 제대로 경험을 하지는 않았습니다. ㅎㅎㅎ
시험보다 잠이 들다니 ㅎㅎㅎ
아버님 말씀이 마음에 와 닿습니다. 하고 싶은건 아직도 있는데 지금은 늦거나 힘이들죠 ^^
그래도 하루님은 다시 공부하셔서 학위까지 받으시다니 대단하십니다.^^

·

학위따야 돈을 더 준다길래... 잽싸게 공부했어요. 자격증도 따고.
공부도 동기가 있어야 열심히 하드라고요.ㅎㅎ

음............ ^^*
추억 하나 멋지게 챙기셨네요.
왜 저랑 비슷한 으낌일까....여

45C3E0AB-F254-418E-BD91-C59ED5A648E4.jpeg

·

나름시스님은 그래도 예술계쪽에 있으시지만, 전 정말 할 줄 아는게 없었어요.
ㅎㅎ

공부도 한때구,,,,,대학이 필요한가 싶기도하구요...지나고보면 암것도 아닌데..~보클꾸욱~~

·

악플러 유수님.
홍길동이네요 여기저기 다 계시네요

·
·

축구 잘하시나요....태클러님 흐흐...백태클은 퇴장입니다,,,~ㅋ

·
·
·

축구 못합니다.
축구할때 골키퍼랑 놀거나
철봉근처에서 놀았습니다.

·

할 줄 아는것만 있으면 공부보다 기술이 좋은것 같기도 하고요.
공부할라면 아~주 잘 하든가..ㅎㅎ

수능이라..기억도가물하네요이젠 하하^^;;;

·

우리 아이들때는 수능이 없어졌으면 하는 바램도 있어요.
공부가 너무 빡쌔요... ㅡㅡ;;;
돈도 많이 들고...

그래.. 늦을 수 있어.. ㅎㅎ
보클로 응원합니다.
https://steemit.com/dclick/@dailypro/12--1541733043173

·

보틀 너무 좋아요~ ^^

독서실 총무는 섭외를 잘해서 우리편이다. ㅋ.ㅋ

정답!!!

·

총무가 너무 거시기 하면 집에 전화해서 다 일러..ㅡㅡ;;
그런곳은 장사가 안됨. ㅋㅋ

jjm.jpeg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여 보팅하였습니다.

짱짱맨은 저자응원 프로그램입니다. 더 많은 저자 분들에게 더 큰 혜택을 드리고자 스파임대 스폰서를 받고 있습니다. 스폰서 참여방법과 짱짱맨 프로그램에 관해서는 이 글을 읽어 주세요. 기업형 예비증인 북이오(@bukio)가 짱짱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증인 보팅은 큰 힘이 됩니다. Vote for @bukio

오늘도 보팅과 디클릭으로 응원 드립니다 :-)

·

오늘도 역시나 감사드립니다. ^^

벌써 수능이 다가오는군요.
학생들은 수능시험이 끝인줄 아는데,
수능시험이 시작입니다.
(메롱~)

·

찾아갈려고 검색하고 있었는데, 이렇게 먼저 와주시고...
감솨!!!

Congratulations @haveahappyday! You have completed the following achievement on the Steem blockchain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You made more than 7000 comments. Your next target is to reach 7500 comments.

Click here to view your Board of Honor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Do not miss the last post from @steemitboard:

SteemFest3 and SteemitBoard - Meet the Steemians Contest

Support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

하루님도 젊은 시절 참 파란만장하네요.
작은 놈이 고 2인데 남 일이 아닙니다.
요즘에는 저렇게 하면 답이 없는 세상입니다. ^^

·

고1때까지는 공부를 잘(?) 했습니다만... 놀다보니...ㅎㅎ;;
어릴때 좀 놀았는데, 지금 잘(?)먹고, 잘(?)살고 있는거 보면 저도 신기합니다.
요즘 어린 아이들은 공부를 많이해서 좀 걱정스럽긴 합니다.

  1. 공부도 때가 있다.
  2. 너무 많이 하는거 보면 안스럽다.
    두가지고 공존하고 있네요. ㅠㅠ

뭐든 초반에 끝내야 합니다. 초반에...ㅋㅋ

수능때만 되면 날씨가 갑자기 추워지던데~
두꺼운 옷을 꺼내야겠습니다~

첫단추를 잘끼면 좋죠!!
학생들 공부합시다~

엣날 기억이 새록새록 기억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