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다 떨기

3개월 전

나는 학창시절 때
조용했다
다른 친구들은 왁자지껄
수다를 떨었다
나는 집중력이 강해
민감하지 않았다

수다떠는 일이 행복하다는 걸 안다
고마운 추억인데
나는 수다를 떨지 않았다

동네 아주머니들은
나를 새댁이라고 부른다

그 중 한 분
말이 잘 통한다

기대가 되는 아주머니다
수다를 떨 수 있어서...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