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순간이 소중해♡

2년 전

딸과 하루를 보내다보면 화가 나는 순간순간이 많아요. 그 때 마다 전 하나부터 열까지 세면서 숨을 고릅니다. 그러지 않음 말이 날카롭게 나가거든요. 제가 조금 무섭게 말을 하면 딸은 금방 알아차리고 제게 말합니다.

엄마 미안해~ 내가 잘못했어~

이 말을 어디서 들었는지(아마도 티비보다 들었나봐요^^) 불쌍한 표정을 지으며 말하지요. 그럼 마음이 사르르 녹으며 짠해져요. 이런 순간을 맞이하지 않기위해 열까지 세는거예요!

문구점에 갈 일이 있어 외출했는데 오늘도 막 뛰는거예요. 그래도 길을 건널때나 차가 보이면 무조건 손 잡을려고해서 다행이긴한데 넘어질까봐 조마조마..

17-09-28-20-25-53-263_deco.jpg

그리고 여전히 걱정은 화로 표출되고 있어요. 고치기 왜이렇게 어려운건지.. 뛰지말랬잖아!! 하고 바로 엄마가 너무 걱정돼서 그래~ 라고 부드럽게 말하고 있어요. 다중이처럼 화냈다가 금방 달래주고ㅋㅋ ㅠㅠ

문구점에서

20170928_203538.jpg

이렇게 생긴 물감을 사왔어요. 붓에 물만 찍어서 묻혀주면 물감처럼 똑같이 사용할 수 있어요. 크레파스, 색연필 말고 붓으로도 그림 그려보게 해주고 싶어서요. 문구점가면 괜히 이것저것 사오게 되지요^^
근데 딸은 저를 또 한번 욱하게 만듭니다.

20170928_202250.jpg

손으로 찍고 있었어요!! 하하하
알록달록 색이 예쁘긴하네요~ 또 열까지 세고 사진찍고 웃으며 색이 예쁘다고 말해주었네요^^ 닦으면 되니까요하하하

저녁준비를 하는데 딸이 조용하더라구요. 아... 조용한 이 분위기 뭔가 일이 벌어질것 같은데... 하면서 딸아이를 불러보니 해맑게 크레파스로 그림을 그리고 있더라구요. 벽에...

20170928_204149_001.jpg

헛웃음이 나옵니다. 그래~ 애들있는집이 다 그렇지 하며 사진을 찍어 남편에게 보내줬더니 딸바보 남편은 그저 귀여여워하더군요!!!

문득 딸이 저렇게 뛰어다니고 이렇게 물감으로 장난치고 벽에 낙서를 하는 지금 이 순간들이 나중엔 얼마나 그리울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더 크면 이런 일들은 일어나지 않을테니까요. 오늘 밤 딸아이 재우면서 얘기해줘야겠어요~
너와 함께 하는 모든 순간순간이 엄마에겐 너무나 소중하다고 말이예요^^

오늘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

오늘도 감사해요^^

아마 모든 부모들이 공감할껍니다. 다 그런거죠..
주위에 아이를 가지려는 부모들에게 말합니다. 체력을 키우라고.
몸의 체력과 함께 마음의 체력도!

·

네 맞아요~ 체력은 무조건 키워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전 엄마가 되기 전에는 몰랐어요ㅠㅠ
그저 아이는 귀엽기만 하다고 생각했었거든요^^ 몸과 마음의 체력 키우기 절대공감입니다!!!

아들 둘인데 요즘 딸만 보면 너무 좋아요. ㅎㅎ

·

아들가진 부모는 딸이 좋고 딸 가진 부모는 아들이 있었으면 하는 것 같아요^^

아이 뒷모습에 심쿵........................ 너무너무 귀여워요 ♥

·

걸어가면 더 귀여웠을텐데.. 뛰느라 제대로 찍지도 못했네요~ 너무 도치맘인가요?^^
늘 귀엽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마 아이 키우는 모든 엄마들이 공감할걸요~~ 저도 맨날 아이들한테(특히 엄마 껌딱지 딸에게) 화냈다가도 다시 마음을 고쳐먹고 사랑한다 말해주고 조곤조곤 말해요~ 저도 사실 아이와 하루종일 있어야 하는 주말이 더 힘들어요. 그래도 아이와 함께 시간을 같이 보내는 주말이 더 좋네요~^^

·

저도 늘 그래요ㅋㅋ 버럭했다가 급 조근조근^^
이렇게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이 앞으론 많지 않을텐데 소중함을 모르고 자꾸 순간순간 욱하네요~ 내일부터 긴 추석연휴네요~ 아이들과 행복한 시간보내세요♡

엄마들은 육아하면서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 많이 힘들어 요~^^
오늘 하루도 고생하셨습니다. ^^

·

맞아요~ 힘들죠^^
그래도 그이상으로 아이들이 행복을 주기에 버틸 수 있는 것 같아요~
@hannaju님도 고생 많으셨어요~

아구야~아장아장 너무 기여워요><💓

Great post and I wish steemit had a sticky or pin option because this is one of those special posts. ??

열을세기가 쉽지않을거같네요 ㅋㅋ 저도 그렇게 할수있을지 걱정입니다.

엄마도, 엄마를 처음해보는거니까.. 사람이니까
욱하는 감정이드는것도 당연한것같아요
전 비록노처녀 :)

물컵 쏟고, 벽에 낙서 하고, 여러가지 장난들을 그리워하는 1인 여기 있습니다. 지금 애들도 사랑스럽지만, 어릴 때의 그 모습들이 문득문득 그리워 지네요...
아장아장 뒤어가는 아이 뒷모습이 정말 예쁩니다. ^^

  ·  2년 전

ㅎㅎ 애들 있는 집에 다 그렇겠지요? ㅎㅎ

ㅎㅎㅎㅎ 그린님 저는 너무 너무 귀엽기만 합니다. ㅎㅎㅎ
이 모든것을 사진으로 남겨놓으셨으니 분명 나중에 좋은 추억이 될거에요 ^^

정말 이쁘지요~~
아기가 귀욤귀욤 하네요 ^^
그래도 선을 제법 잘그렸고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