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비오는 주말 한가로이 옥수수 껍질을 벗겨봤습니다

4년 전

안녕하세요~^^ @sweetpotato 입니다.

대문.png

주말인데 다들 잘보내고 계시나요?
수도권의 경우 폭우가 쏟아지는 바람에 고생하시는 분들도 계실텐데 피해 없으시길 기원합니다~

어제 마트에서 옥수수를 사와서 쪄먹었는데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더군요?^^
마침 집앞에서 농수산 직거래를 한다고 하길래 나가서 냉큼 사왔습니다.

DSC02361.JPG

생옥수수 30개에 12000원~ 와 아무리 직거래라지만 너무 저렴한거 아닌가요?ㅎㅎ
엊그제 마트에서 생옥수수 6개에 3000원에 팔던데...ㅠ
유통가격이 정말 꽤 많은 포션을 차지하는 것 같습니다.

포대로 팔고 있어서 안의 내용물(?)은 확인할 수 없었지만 더욱 신선해 보이는군요^^
그치만 껍질을 어느세월에 다 벗겨낼지...꽤 노동이 필요할 것 같다는 걱정도 살포시 드는..ㅠㅠ

DSC02362.JPG

DSC02363.JPG

그치만 하나씩 모두 벗겨봅니다.
참고로 전 옥수수의 수염을 참 싫어합니다.ㅠ 그래서 오늘 벗길때는 더 꼼꼼하게 벗기는 중입니다.

DSC02364.JPG

DSC02365.JPG

DSC02366.JPG

껍질이 벗겨진 옥수수는 다른 장소에 가지런히 놔야죠~ㅎㅎ

DSC02368.JPG

벗기다보니 옛날에 시골 할머니댁에 갔을때 옥수수 먹던 기억이 나네요.
그때도 이렇게 무더운 여름이었는데...
지금은 집에서 시원한 에어컨 바람 쐬면서 벗기고 있습니다^^

조금씩 조금씩 옥수수의 수량이 늘어나는데요.

DSC02369.JPG

아직도 이만큼이나 남았습니다. 이거 정말 30개 맞을까요?

DSC02371.JPG

이상해서 모두 몇개인지 한번 세어봤습니다.
오잉? 그런데 옥수수가 모두 35개로 세어지네요? ^^;
이미 포대로 팔고 있어서 주는대로 가져왔는데 옥수수 5개를 더 득템했군요~ㅎㅎ

껍질을 모두 벗기는데 1시간정도는 족히 걸린 것 같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에 애벌레(?)가 나오는군요..
그래도 파는 것이라 농약을 당연히 뿌렸을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천연 옥수수인걸까요?^^

DSC02373.JPG

근데 생각해보니 너무 많은 것 같습니다. 이거 언제 다 먹을 수 있으려나요...ㅠ
당분간 옥수수 파티(?)를 해야할 것 같은데 보관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냉장고에 그냥 넣어두면 되는건지...

DSC02375.JPG

참고로 옥수수는 식이섬유가 풍부해서 변비를 예방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벗기면서 제가 싫어하는 옥수수 수염이 뭔지 궁금해서 찾아봤는데요.

헐...옥수수수염이 옥수수보다 더 좋은 것 같습니다..;;
옥수수의 효능이 35라면 옥수수수염은 65의 효과를 가지고 있는데 특히 혈압을 낮추고 황달에도 좋다고 하는데요.
여성분들이 좋아하실만한 것으로는 피부탄력과 피부보호에도 좋다고 합니다.

옥수수수염차가 왜 인기가 있었는지 이제야 알게된 1인입니다..
수염 이미 정리해서 버려버렸는데....ㅠㅠ

보팅과 팔로우는 작성자의 힘이 됩니다^^

follow me!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애벌레가 나오면 예전에는 싫어했는데
요즘은 농약을 덜 사용했다고 느껴질정도로
인식이 바뀌었네요ㅎㅎ
그래도 35개에 12000원이라니!!
시골인심 최고ㅠㅡㅠ

·

그러게요~ 이제는 믿고 먹을 수 있는 상황이라니...ㅎㅎ
역시 시골인심이 넉넉한 것 같습니다^^

콘치즈 해드시면 금방 해치우실 수 있을겁니다 ㅎ

·

네~ 한번 만들어보도록 하겠습니다^^

고구마님 여기 발리에도 옥수수 구이랑 찐 옥수수 많이 팔아요 :-) 오늘 간식으로 사먹어야 겠습니다 !

·

옥수수구이 너무 맛있을것 같아요. 집에서 옥수수 구이는 어려운데...ㅠ 부럽습니다~ㅎ

저도 옥수수 진짜 좋아하는데.. 껍질제거 작업은 싫어해요 >.<;; 시장 길 지나가다가 보통 하나에 천원하는 옥수수 먹는데.. 비싸도 그냥 그게 편해서 그렇게 합니다 ㅎㅎ 맛은어떠신지요

·

맞아요. 껍질제거 작업하다보니 마지막엔 팔이 아파오더라는...ㅠㅠ
맛은 현재 찌는중이라 아직입니다.ㅎㅎ

옥수수가 실한데요? ㅎ 더운날 껍질제거로 고생하셨네요

·

그래도 에어컨 덕분에 다행이었습니다ㅎㅎ

옥수수 정말 맛있겠네요... 애벌레가 먹고있다니!

·

저도 깜짝놀랐어요^^; 애벌레 먹은 부분은 잘라서 버렸지만...그만큼 싱싱하다는거겠죠?ㅎㅎ

요즘 옥수수 많이 팔더라구요 저도 해먹고싶지만 불앞에서 요리할 엄두가 ...ㅜㅜ 눈팅이라도 해야겠어요ㅋㅋ

·

요즘 더워서 가스렌지 앞에만 서면 땀이 주르륵...ㅠㅠ
불앞에서 2~3시간 있을 것을 생각하면 밥을 사먹거나 시켜먹게 되버리더군요.^^;

옥수수 수염 말려서 차로 끊여 먹으면 정말 구수하고 좋은데~~~
한번 시도 해보세요^^

·

아앗...직접 수염으로 차를 끓여드셔보셨군요?ㅎㅎ
능력자이십니다^^ 보통 수염부분이 까맣기도 해서 많이들 싫어하시던데 말이죠~

옥수수 정말 맛있죠.
완전 득템 하셨네요.

·

그러게요^^ 고구마를 득템해야하는데..ㅋㅋ

옥수수를 보면 콘치즈 생각이 매일매일 생각하지만 이시간 스팀잇은 저한테 너무고통이에요 또 배고파지네여

·

다음번에는 콘치즈를 만들어서 올려봐야겠군요^^

·
·

엇..스팀잇을 하고나서 살이 엄청 쪄요 ㅠㅠ

요즘엔 애벌레 나오면 그만큼 농약을 안했다는 거라서
더 믿음이 가는것 같아요 ㅋㅋ
콘치즈 해서 먹음 넘 맛있겠네요!! >_< ㅎㅎㅎ

·

네 이제는 믿음의 증거가...ㅎㅎㅎ

더운날 고생하셨네요 ㅎㅎ
옥수수 막상 해먹기에는 귀찮아서 하지 않는데..
대단하시네요 ㅋㅋㅋ

·

네 막상 먹으려고 준비하는 과정과 다먹고 난후에 뒤처리 과정도 참 번거롭긴 합니다.ㅎㅎ

옥수수! 저도 한 3주 전에 옥수수 껍질을 벗겨서 익혀 먹었었어요. 여름이 되면 꼭 생각나더라고요. 그리고 항상 느끼지만 옥수수 껍질은 왜 이렇게 부피가 큰지 ㅠㅠ 다음엔 옥수수 수염차를 마셔야겠어요.

·

맞아요 껍질만 한포대나오는...ㅠㅠ

와.. 손이 많이 가지만 저렴한 맛에 괜찮네요!
고구마님이 옥수수를 드시다니 !(무리수)
따끈한 군옥수수 먹고싶어요~!😛

·

네 맛도 있는것 같아서 3개를 뚝딱해치웠네요~ 불만 있으면 군옥수수도 가능할텐데 아쉽네요ㅎㅎ

아니 이것은..제가 좋아하는 옥수수네요~
옥수수는 정말 맛있는 것 같아요 ㅋㄷ
여름엔 역시 옥수수를 먹어줘야죠!!
이야 한동안 옥수수 때문에 행복하시겠어요^^

·

처음엔 행복했는데 이제 양이 너무 많아서 상하면 어떻게하지라는 생각이 많이드네요ㅠㅠ

항상 까져있는 옥수수만보다가 껍질있는 옥수수는 첨보네요 ㅎㅎ

·

ㅎㅎ 벗겨있는게 좋습니다.ㅠㅠ 팔이 아프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