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자레시피- 건강하고 더 맛있게. 된장 대추 브로콜리 무침

3년 전

Screen Shot 2018-02-20 at 19.39.44.png

Screen Shot 2018-02-07 at 20.17.48.png

굿모닝 여러분 !

여느 가정이던 냉장고에 항상 있는 재료들이 있어요. 저희집에도 언제든지 유용하게 쓸수있는 고정 채소들이 냉장고 냉동칸을 떡 하니 자리잡고 있답니다. 그중 하나가 바로 브로콜리예요. 매번 장볼때마다 꼭 한송이씩 사오니 어느덧 냉장고엔 쓰지않은 브로콜리 3송이가 있더라구요. 이걸로 뭔갈 해먹어야 겠다.. 하고 생각만 하던차에 제가 자주 해먹는 된장 대추 브로콜리 무침을 하려고 해요.

사실 브로콜리로 집에서 빠르게 할수있는 방법은 간단히 데쳐서 초고추장에 먹는게 가장 쉽지만 자주 먹다보면 질리는게 함정이예요. 자연의 맛을 좋아하시는분은 별 소스없이 드셔도 상관없지만 좀더 맛있게 먹고싶을떈 제가 오늘 보여드릴방법 한번 써보시면 참 좋아하실것같아요. 만들기도 너무 간단하고 설탕 소금이 따로 들어가지않고 된장과 대추로만 간을 했답니다.

재료: 브로콜리 1송이, 된장 1티스푼, 대추야자 혹은 대추고, 참기름, 참깨 혹은 구운 해바라기씨

Screen Shot 2018-02-20 at 19.35.14.png

오늘의 주인공 브로콜리입니다. 저는 브로콜리 꽃부분뿐만아니라 기둥까지 길게 잘라서 써요. 기둥에도 영양가가 참 많거든요. 먹을 분량만큼 브로콜리를 자르신후 흐르는물에 여러번 씻어주세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5.29.png

냄비에 물을 붙고 브로콜리를 삶아줄꺼예요. 브로콜리는 아삭한 식감이 참 좋아요. 물이 끓고 난후 2분정도만 바글바글 끓여주시고 브로컬리를 건져낸후 찬물로 뜨거운 김을 없애주세요. 그래야 더 아삭해요. 아이와 같이 드시는분은 조금더 부드럽게 4-5분 정도 삶아주셔도 됩니다. 찬물로 씻은 브로콜리는 다시 냄비에 담아주세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5.39.png

이제 양념을 할거예요. 이 레시피는 짭자름하고 달큰한 맛이 매력이예요. 단맛을 설탕보단 저는 대추야자를 썼어요. 대추야자의 단맛은 인공적이고 강한 단맛이 아닌 은은하게 달고 과일의 향까지 더해줘서 훨씬 감칠맛이 좋아요. 가운데 씨를 제거한 대추 야자 1개만 넣어주면 설탕 1티스푼의 단맛과 비슷한것같아요. 대추야자가 없으신분들은 꿀 1스푼이나 매실액기스 1스푼으로 대신해주셔도 되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5.48.png

그리고 된장 1티스푼과 참기름 조금을 넣어주세요. 이젠 위생장갑을 끼고 대추와 된장이 잘 섞이도록 문질러준다음 브로콜리에 마사지하듯 무쳐주시면 되요. 대추야자의 과육은 굉장히 부드럽고 수분이 많기때문에 잘 섞일거예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6.06.png

이정도 양념이 브로콜리에 묻으면 된거예요. 이쁜접시에 담을게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6.24.png

브로콜리 무침 위에 통깨를 뿌려도 좋지만 저는 구운 해바라기씨를 올려줬어요. 식감도 좋고 맛도 훨씬 고소해 지거든요.

Screen Shot 2018-02-20 at 19.36.35.png

제가 한번 먹어보겠습니다. 된장의 짠맛과 대추의 단맛이 정말 잘어울려요. 또 간혹 씹히는 해바라기씨도 고소함을 더해줘 브로콜리의 아삭함에 또 다른 식감을 주네요. 이렇게 먹으면 밥반찬으로도 손색이 없고 또 샐러드와 같이 곁들여 먹어도 참 좋을것같아요. 바쁜 주중반찬 브로콜리 1송이로 간편하고 맛있게 만들어보시는건 어떨까요? ^^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몸에 좋은 브로콜리로 만들수 있는 간단하면서도 색다른 요리법이네요.
저도 브로콜리는 요리에 곁들이는 수준이나 아니면 그냥 초장에 찍어
먹는게 다였는데 활용도가 참 넓은 재료인것 같군요.^^

헉...
오늘 브로콜리 요리 한가지를 전수 받았습니다^^*
정말 평소에 브로콜리가 좋다고 해서
매번 초장에 찍어 묵었는대요...
조렇게 하면 맛나겠습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
  ·  3년 전

와주셔서 감사해요 ^^

냉장고에 남아있는 브로콜리 처치법을 전수 받았군요.... 이렇게 된이상 두부도 으깨넣어야지.....(?!)

·
  ·  3년 전

오오 좋은 생각입니다 ^^

완전 색다른 요리법이네요
옥자님 요리연구가 입니다
주부로서 여러가지 도움이 될듯합니다
저도 한번 도전해 볼께요~^^

·
  ·  3년 전

요리연구가 였으면 좋겠네요 ^^ 감사합니다 !

앗! 안그래도 오늘 브로콜리 어떻게 처치할지 생각했는데 꿀팁 감사드려요!

  ·  3년 전

손맛으로 팍팍 무친 맛이 느껴져요 ^^

대추야자, 된장, 브로콜리 조합!! 이렇게 어울릴 줄은 상상도 못해봤네요
.늘 새로운 걸 배워가네요 ^-^ 좋은 글 감사합니다.

  ·  3년 전

옥자님 잘 보고 보팅드립니다ㆍ대추야자는 어떤걸 쓰시나요?걍 마트에 파나요? 일단 팔로우해요^^

·
  ·  3년 전

저는 외국에 살아서 아랍슈퍼가면 쉽게 살수 있어요. 한국에선 인터넷에서 구입가능하더라구요. ^^

브로콜리 무침 간단한 레시피 잘 보고 갑니다 ㅎㅎ
제목이 프로콜리로 되어 있어여 ㅎㅎ
오타인지 아니면 강조인지 모르지만 남기고가요 ㅎ

·
  ·  3년 전

오타.. 오타 입니다 ㅠㅠ 지금 고쳤어요 ㅎㅎ 알려주셔서 감사헤요 !

오 엄청 맛있어 보여요 !!! 사실 남편이 된장을 못먹어서 ㅜㅜ 조리법도 간단하고 저랑 아이랑 먹어야겠어요 ^^

·
  ·  3년 전

아.. 된장 싦어하실수도있죠.. 사실 냄새가 좀 나니까요 ㅎ 근데 된장에 매실액기스 그리고 참기름을 같이 섞으니 냄새가 줄어들어 덜 거북할수 있겠더라구요 ^^

·
·

앗 남편이 싫어하는게 아니라 알러지때문에 못먹어요 ㅜㅜ 그래서 냉장고에 두기도 무서워요..

평소에 브로콜리를 초장에 찍어먹거나 어메리칸 치즈를 뿌려서 먹었는데 이렇게 먹으면 건강도 챙기고 맛도 좋고 좋을듯하네요 ^^ 멋진 건강 레시피 감사합니다!

설탕대신 대추야자라니~ 완전 제 스타일~~! 최고최고>0< (옥자님을 통해서 대리만족중 건강식 완전 좋아해요)
브로콜리는 거의 초장에 찍어먹기만 하는데 이리 요리해서 먹으면 확실히 더 맛잇는 반찬이 될 것 같아요.^^

와이프님이 브로콜리 좋아하는데 한번 해드려야겠네요.
쉽게 단짝을 즐기고 원래는 초고추장밖에 생각못했었는데
옥자님의 레시피 완전 꿀팁인데요!

대추야자가 없으니 꿀넣어서 트라이해보도록 할께요ㅎ

옥자님 오늘 하루도 편안하게 보내세요^^

·
  ·  3년 전

감사합니다 유뷰님 와이프님이 좋아하시길 바래요 ^^

브로콜리로 이런것도 만들수 있네요.
저는 브로콜리 초장에 찍어먹는것밖에 없어서...
그러고보니 된장이랑 무쳐도 나물같이 맛날것 같아요 +_+

흐어ㅠㅠ네네네 완전 맛깔나게 잘무쳐졌네요. 이제 제 입으로 아~~~아아~~~~~~~ㅎㅎ ㅠㅠ... 브로콜리 초장에 찍어먹으면 별로 못먹게 되더라구요. 저희 친정엄마는 데친 브로콜리에 젓갈간장, 깨소금, 참기름 넣고 나물같이 무쳐주시는데 그것도 참 별미더라구요~~대추야자는...그냥 먹어도 맛있는데 색감도 된장과 어우러져 정말 좋은 감미료 대용이 되는 것 같습니다. 크으~~~

·
  ·  3년 전

아 정말 어머님 해주시는 반찬 별미일것같아요. 젓갈 잘어울리겠네요 ^^ 오늘 맛있는거 많이 드세요 ^^

저도 이번 설에 중국분이 엄청큰 대추에 호두가 들어 있는 대추호두를 선물로 받았는데 그거는 말라서 저런식으로는 넣어서 해먹질 못하겠네요~
브로콜리 집에서 삶으면 보통 된장 찍어 먹는데 저렇게 먹어도 별미겠어요 ㅋ

·
  ·  3년 전

마른대추는 대추고를 만들어보세요. 그럼 저렇게 쓸수 있답니다 ^^

오 요리 못하는 제가 봐도 할만해 보입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저도 한때 항상 브로콜리가 냉장고에 있었는데 요즘은 도통 사지를 않았네요. 2분정도만 끓여도 딱 아삭하니 좋은가보네요. 사실 얼마나 익혀야할지 감이 잘 안잡혔거든요!! 된장양념시도해봐야겠어요.

·
  ·  3년 전

네 저는 가끔 그것보다도 덜 삶을때 있어요. 아삭한 맛이 좋더라구요 ^^

와 이거 몸에도 좋고 진짜 맛있겠네요.
된장 양념이 간도 있고, 깊은 풍미를 주는데, 달달한 대추야자를 곁들인 상태에서 브로콜리 같은 슈퍼푸드가 들어가 영양소까지 !!

이것은 완벽!!
저희 집에 지금 브로콜리 된장 다 있는데, 한 번 저도 만들어 먹어봐야겠네요 ㅎㅎㅎ
달달한 것은 대추야자 대신에 사과를 아주 잘게 썰어서 넣어줘도 좋을 것 같아요.

·
  ·  3년 전

맞아요 ㅎ 사과넣어도 새콤달콤해서 정말 맛있어요 ! 역시 외국살면 어떻게해서든 기발하게 먹게 돼는것같아요 ㅎㅎ

·
·

P_20180221_215901.jpg

말씀드린대로 방금 진짜 해먹었는데 맛있었어요 ㅎㅎㅎ
사과를 넣을까 하다가 저녁에 먹는 것은 가스가 차서 별로 안 좋아서, 대신에 스위트 칠리소스를 조금 넣어 단맛을 보충했습니다 ㅎㅎㅎ

·
·
·
  ·  3년 전

오오오오 대박 !! 사진까지 ^^ 넘 감사합니다 ! 맛있게 드셔서 다행이예요 ^^

·
·
·
·

저야말로 알려주셔서 감사하죠 !!ㅎㅎㅎㅎ

헉~~
완죤 좋은 방법이네요^^
옥자님은 정말 건강한 음식을 먹게 만드는 대박 요리사세요^^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짱짱맨은 스티밋이 좋아요^^ 즐거운 스티밋 행복한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