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내가 하는 게임 - 포케몬 고

2개월 전

bree-image.jpg


지난 번에 소개한 Wordscape과 스도쿠에 이어 오늘은 내가 즐겨하는 게임 ' 포케몬 고' 얘기를 해볼까 한다.



출처: 여기


한때 좀 즐겼던 포케몬 고


한동안 신나게 즐기다가 시들해져서 방치해두고 있던 포케몬 고. 너무 오랫동안 안 해서 아예 앱을 지워버릴까도 생각했던 포케몬 고를 요즘 다시 하고 있다.

다들 알고 있겠지만, 포케몬 고는 게임 속에서 내가 포케몬 트레이너가 되어 야생 포케몬들을 잡고 진화시키는 게임이다. 앱 속에 실제 세상의 지도가 들어있어서 곳곳에 위치한 '포케스탑'을 방문하면 포케볼, 상처약 등등의 도구를 얻을 수 있다. 포케볼로는 야생 포케몬을 잡을 수 있는데, 공을 던져서 포케몬을 잡는 게 묘한 쾌감을 준다.

또한 곳곳에 '체육관'이 있는데, 이곳은 포케몬들이 모여서 서로 배틀도 할 수 있다. 배틀을 하다 진 포케몬은 (이겼어도 기력이 떨어진 포케몬은) '기력의 조각'으로 깨우거나 '상처약'으로 치료를 해줄 수 있다.

이렇게 열심히 게임을 해서 31 레벨까지 올라갔는데, 이것저것 바쁘기도 하고 코로나가 터지고 해서 한동안 게임을 안 하고 묵혀뒀었다.


다시 시작한 포케몬 고. 새로운 재미


코로나 사태가 터진 후 지난 3월부터 학교도 닫고 모든 것이 정지된 듯 했다. 어디 돌아다니질 않으니 걸으면서 포케몬을 잡고, 포케스탑을 방문해야 하는 포케몬 고 같은 게임은 더더군다나 못하겠다 싶었다.

그런데 집에만 있으니 운동 삼아서 동네를 산책하게 됐고, 이왕 산책하는 김에 포케몬 고 게임을 하며 걷자 싶었다. 그런데 내가 한동안 안 한 사이에 게임이 많이 진화해있었다.



출처: 여기


AR 모드로 바꾸면 야생 포케몬이 실제 세상 속에 모습을 드러낸다. 위 사진에서 보듯이 내가 그 포케몬과 사진도 찍을 수 있다. 오호라~! 이런 재미가 있다니!



출처: 여기


저 동그란 과녘처럼 생긴 것은 포케스탑이다. 원래는 파란색이어서 그걸 돌리면 도구를 얻을 수 있는데, 요새 가끔 저렇게 검은 녀석이 있었다. 알고 보니 로켓단들이 와서 숨어 있었던 것! 저기에서 로켓단을 만나면 포케몬들을 시켜서 로켓단과 배틀을 할 수 있다. 때로는 조무래기가, 때로는 로켓단 리더가 나타난다. (다만 로켓단이 나타나는 건 9월 안에 끝나는 이벤트라고 한다.)



출처: 여기


코로나 사태로 돌아다니질 못하니, 먼 곳에 있는 체육관에 가서 배틀을 하는 건 엄두도 못낸다. 그런데 지금은 로켓단이 저렇게 열기구를 타고 내가 있는 곳까지 날아온다! 방 안에 앉아서도 로켓단과 배틀을 할 수 있다는 거다. (다만 이것도 9월 안에 끝나는 이벤트라고.. ㅠ.ㅠ)

다행히 우리집 근처 산책길에 포케스탑도 있고 체육관도 있어서 멀리까지 나가지 않아도 여러가지 도구를 구하거나 배틀을 하는데는 큰 지장이 없었다. 코로나로 답답한 요즘, 산책도 하고 포케몬 고도 즐기는 1석2조의 생활을 하고 있다. 물론, 마스크는 필수!!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첫째가 포켓몬을 좋아해서 게임을 하고 있어요
가끔씩 제가 더 빠져서 하네요 ㅎㅎ

·

저도 애들하고 같이 해요. 포케몬들 이름도 다 모르지만 재미있네요. ^^

저도 지난 겨울에 엄청 몬스터 잡으러 다녔었습니다.ㅋㅋㅋ

·

요새 이벤트도 하고, 자꾸 유혹하네요. ㅎㅎㅎ
매일 잠깐이라도 하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