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색털 고양이가 대부분 '암컷'인 이유

3년 전

흰색 털을 기본으로 검은 점과 갈색 점이 섞여 있는 고양이를 '삼색털 고양이' 또는 '칼리코'라고 부르는데요~ 코숏(코리아 숏헤어) 고양이들 중에서도 이 삼색 고양이들이 많습니다. 내가 고양이를 좀 안다! 하시는 분들은 삼색털을 가진 고양이는 대부분 '암컷'이라는 사실을 대부분 아실텐데요~ 오늘은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삼색털 고양이가 대부분 암컷인 이유는 유전학적인 이유 때문인데요~ 암컷과 수컷을 결정하는 성염색체는 XX는 암컷, XY는 수컷으로 결정됩니다. 이게 털색이랑 무슨 상관인지 의문이 드실텐데요~성 염색체인 X속에 갈색 털을 만드는 유전자가 존재하는데 이 X염색체는 우성유전자와 열성유전자가 모두 존재합니다. 그래서 2개의 X염색체가 만나면 아래의 털 색이 나오게 됩니다.

우성+우성=갈색 털

열성+열성=갈색 이외의 털

우성+열성=삼색 털 

즉, 털색을 결정하는 X염색체 두 개(우성+열성)이 만나야만 삼색털을 가진 고양이가 태어날 수 있는 것입니다.(*흰 색 털은 다른 염색체에서 유래) 그래서 XY염색체를 가진 수컷은 색을 담당자는 X염색체가 하나밖에 없기 때문에 삼색털 고양이가 나올 수 없는 것이죠~ 

하지만 수컷 삼색털 고양이가 아예 없는 것은 아닌데요~ 3만 마리 중 한 마리꼴로 아주 희귀하게 존재합니다. 수컷 삼색털 고양이는 '클라인펠터 증후군'으로 수컷이지만 염색체 이상으로 인하여 XXY성염색체를 가지고 있어 X염색체 2개가 만나 삼색 털을 가지게 된다고 하는데요~ 다만 이 경우 높은 확률로 생식능력이 없어 번식을 하기 어렵다고 합니다.ㅠ_ㅠ오늘은 삼색털 고양이가 대부분 암컷인 이유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다음에는 더 알차고 흥미로운 이야기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