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n윔크 지난이야기] 윙크, 잉크, 웜크? No, No~ 윔크(Wimc)!

3년 전

vossam_네오윔크지난_둘째옷방석_07.jpg

왼쪽이 윔크, 오른쪽이 네오 입니다


안녕하세요. @vossam과 함께 동거하는 네오윔크 입니다.


네오를 처음 데려올 때 사실 암, 수 한쌍으로 데려오려고 마음 먹고 있었습니다.
혼자면 외로울 것 같고, 둘이라면 한 쌍이 낫겠다 싶었어요. 때문에 이름에 대해서도 고민을 했었지요.


vossam_네오윔크_휴일_08.jpg

처음 네오 이름을 지었을 때에는 메트릭스의 네오를 생각 했었어요. 하지만 여아 이름을 트리니티 라고 짓기에는.. 강아지가 못알아 들을 것 같은 느낌~ ^^;;

그래서 다시 생각 한 것이(회사 식구의 추천을 받은 것이) 그 당시 회사에서 개발 중이었던 게임 이름 입니다. ㅋㅋ
당시에 단기 프로젝트로 어린아이가 영어 단어를 익히도록 하는 학습용 게임을 만드는 중이었어요. 캐릭터에 옷을 입히고 완성되면 사진을 찍는 스토리로, 티셔츠를 고르면 'T-shirt' 글씨와 함께 음성으로 알려주고, 티셔츠 중 빨간색을 고르면 'Red'를 알려주고.. 속옷부터 겉옷, 악세서리까지 고르는 게임 이었지요.

게임의 가칭이 Where is my clothes? 였습니다. 그래서 WIMC.
처음 만들던 버전이 하드웨어가 업그레이드 되면서 내부에서 2차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바뀌어서 Neo Wimc 로 불렀는데 사무실에서 주로 생활 할 아이들이고, 그 프로젝트에 힘을 쏟고 있던 때라 Neo랑 Wimc로 부르기로 했습니다.

회사 식구들이야 프로젝트에 애정을 쏟고 있던 때라 다들 열정적으로 환영해 주었고, 내부에서는 아무 이상 없이, 아니 더 애정을 갖고 불렀으나
문제는 외부에서 발생 했으니..


2018_0223_네오윔크_01.jpg

어딜 가든지 한 번에 아이 이름을 알아 듣는 사람이 없었습니다. ㅋㅋ
병원에 가도 윙크? 잉크? 웜크? 아.. 윔크요~
자주 가는 병원 인데도 오랜만에 가면 담당 선생님이 웜크로 부르십니다. ^^;;
조카들은.. 유치원때 부터 봐 왔는데, 초등학교 들어가기 전까지 윙크로 불렀구요.
처음 보는 사람들이야 더할나위 없이 윙크, 잉크.. 설명이 들어가면 그제서야 윔크!

다행히 윔크는 어떻게 불러도 자기 부르는 줄 알고 아는 척을 하네요.

내가 미안해~ 부르는게 어려울 줄은 알았지만, 몇 년 동안 헷갈려들 할 줄은 몰랐다..

저희 어머님은 아직도 이름을 잘 못부르십니다. ㅎㅎ

대신 윔크는 애칭을 여러개 얻었어요.
윔꼬~ 윔꾸~ 똥순이, 똥쟁이, 하얀애 등등요.
저도 기분 좋으면 윔꼬~ 로 길게 빼서 부릅니다.

그나마 스팀잇에서는 문자로 접하시니 헷갈려 하시는 분이 없는 것 같습니다. ^^

그래도 이건 거의 확실한 건데,
니 이름이랑 똑같은 이름 갖은 애는 없을거야
하나밖에 없는 나의 윔크. ^^





즐거은 스팀잇 되세요 ^^





[네오n윔크] 이야기 보기

[네오n윔크 지난이야기] 보기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jjangjjangman 태그 사용시 댓글을 남깁니다.)
호출에 감사드립니다! 즐거운 스티밋하세요!

·

감사합니다. ^^

The Beatles song "A day in the Life" has an extra high-pitched whistle, audible only to dogs. It was recorded by Paul McCartney for the enjoyment of his Shetland sheepdog.

회사 프로젝트에서 이름을 만드시다니..
애사심이 대단하시네요 ㅎ
확실히 윔크는 쉽지 않은 이름이에요.

·

둘이 연관된 이름으로 짓고 싶어서 찾다 보니 그렇게 됐어요. ㅋㅋ

저도 처음 윔크이름을 듣고 참 특이하다 생각했는데 이런 이유가 있었군요. ㅎㅎ 그래도 찰떡같이 알아듣는 윔크가 대단하네요.

·

다들 낮설어 하시죠.ㅋㅋ
윔크는 대충~ 자기 부르나 보다 하는 것 같아요. ^^

고놈들 귀엽네요. 울 딸아이가 좋아할 것 같습니다.
하지만 현실은 키우지 못하는 ㅠㅠ
보쌈님 1석4조 이벤트 5회차 당첨 보팅겸합니다.^^

·

조카들도 엄청 좋아해요.. 하지만 현실은 좀 힘들기도 하죠. ^^;
이벤트 감사 드립니다. ^^

입에 솜뭉치인가용?? 어디서 해작을 쳤을까낭??ㅎㅎ

·

네오가 인형을 씹어 놓고 구멍이 나면, 윔크가 안에서 솜을 꺼내서 놀아요. ㅋㅋ

윔크가 듬직하니 귀여워요.
저희집도 말티즈 9 년생 키우고 있어요.ㅎㅎ

·

9살이면 말귀도 많이 알아 듣겠어요. 윔크는 자기 색이 확실한 애에요. ㅋㅋ

윔크 이름에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네오는 이름이 쉬운데 윔크가 어렵다 생각했어요.
그래도 멋진 아이네요. 특별한 이름을 받았으니까요 ^^

·

윔크 이름을 다들 어려워 하시죠. ㅋㅋ
저도 가끔 괜히 이렇게 지었나 싶다가도 좋기도 하다가 그래요. ^^

강아지들 너무 귀엽네요👍👍😁

·

귀엽죠? 저는 팔불출 입니다. ㅋㅋㅋ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