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는 시] 늘어간다

2년 전

5EA057A2-7E98-485A-A213-09745CF78ACA.jpeg




늘어간다

' 그  아 픈  여 백 에  대 하 여 '





다녀왔어,


어두운 거실을 향해 혼잣말


켜진 현관불 발치에 그림자


늘어간다



똬리를 튼 고독의 꼬리


늘어간다



하얗게 삶에 남은 빈자리


늘어간다



말하지 못한 말들에 쌓이는 먼지


늘어간다



다녀왔어,


어서와,


그 대답이 있던 날


거실의 불이 현관보다 밝던 날


네가 나를 기다리던 날


그 날들이 그리워



늘어간다


채우지 못하는 빈자리


매일 두 번의 12시의 외로움



늘어간다


그 아픈 여백



늘어간다


매일,


늘어간다



| written by @camille0327|


양식을 만들어주신 kyunga님께 감사드립니다.
부족한 시 늘 애정 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잘 읽고 갑니다.

·

자주 찾아주셔서 늘 감사해요.
프로필 바꾸셨네요? 새벽감성 느낌이 나는게 예뻐요!

·
·

감사해요. ㅎㅎ 나중에 기회 되시면 @carrotcake님께 의뢰하시면 잘해주십니다. (제 것도 여기서 했어요.ㅎㅎ)

힐링이벤트 #2-2 참여 감사합니다. #2-3 계속됩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보내 주신 스팀 달러 잘받았습니다!
아이들에게 도움을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소중히 사용하겠습니다...!

Congratulations @camille0327! You have completed some achievement on Steemit and have been rewarded with new badge(s) :

Award for the number of posts published

Click on any badge to view your own Board of Honor on SteemitBoard.

To support your work, I also upvoted your post!
For more information about SteemitBoard, click here

If you no longer want to receive notifications, reply to this comment with the word STOP

Do you like SteemitBoard's project? Vote for its witness and get one more awa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