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뚱이~

6개월 전

img162.jpg

며칠 전 막내와 한 잔 하면서 나눈 이야기를 포스팅 하면서 이런 그림으로 막내를 표현 했었습니다.
헌데 막내가 제가 그린 자신을 보면서 콧구멍 평수를 맘껏 키워서 피식이며 지나갑니다.

물론 현재의 덩치만 보면 놈이 저보다 더 크고 몸무게도 10키로 이상 더 나가긴 합니다만~

제 눈엔 아직도 이리 보이니 이리 그린 것입니다만~

DSC00005.JPG

아이들이 장성하고 지들 삶을 살고 있어 서운한 것일까요?

그래서 제 품에 있던 이런 시절이 그립고 현재의 모습이나 행동이 서운해서일까요?

뭐 어찌됐던 세월은 거스를 수 없는 일이고 이제부터 우리 부부 둘이서 살아가는 방법을 찾고 노력해야 할 시기인 것 같습니다.

청평에서.....막뚱아 서운해서 그런거야 시캬!!!!!.................yull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아이들은 보통 세살까지
평생 줄 기쁨의 반을 준다고합니다.
그럼 다음에는 서운함 허탈함 괘씸함도 섞이겠지요.

저도 벌써부터 징성한 아이들 생각에 서운한 맘이 그네요ㅠㅠ

ㅎㅎ 서운해 하지 마세요.
언젠가 손녀, 손자로 보답하겠죠~

Posted using Partiko iOS

아무리 다 컸어두 부모님 눈에는 아이로 보이겠지요??
사진에 막둥이가 넘 귀엽습니다.

그림 속 얼굴은 아기지만 손엔 소주잔인가요 ㅎㅎ 볼도 빨간걸 보니말이에용. ㅎ 그림자의 웃음도 포인트네요.

저도 다 컸는데, 왜 한없이 어리기만 할까요?
아이들이 아직 멀 어떻게 해야 하는지 모르는 것 투성이네요. ㅋㅋ

즐거운 하루 되세요.

뻥튀기 들고 있는 모습이 마치 탁구 드라이브 자세 같습니다. ㅎㅎ
제가 요즘 탁구에 재미를 붙여 그 모습이 연상되네요~

자식 다 키우면
웬지 쓸모가 다 된 거 같은 서운함^^

시원함시롱^^

ㅎㅎㅎ 부자지간의 재미나게 사시는군요 아버지와 술 한잔 기울일 정도면 이제 다 큰거죠 ㅎ

Posted using Partiko iOS

부모에게 자식은 늘 그렇겠죠~^^

아드님을 사랑하시는 마음이 온전하게 드러나네요^^

막둥이 사진 보니 장난꾸러기에 똘똘이였을 거 같아요.
그러니 클수록 괜시리 서운하시겠어요.
그리고 율님 자주 그림 그려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