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스티밋, 같이 잘 살아야 발전하지 않을까? (@beoped님의 게임이론 글을 읽고)

3년 전

안녕하세요.

@chromium 입니다.

2018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스티미언 분들의 행복이 깃든 한 해가 되길 염원합니다.


@beoped 님의 게임이론 관련 포스팅을 보고

예전에 읽었던 책, 사이먼 싱 작가의 '페르마의 마지막 정리'

한 대목이 생각이 나서 포스팅을 해보려고 합니다.


킬러 3명이 있습니다.

서로 총을 겨누고 있는 대치 상황입니다.

명중률 50퍼센트의 미스터 블랙,

명중률 75퍼센트의 미스터 그레이,

명중률 100퍼센트, 백발백중의 명사수인 미스터 화이트

636383395921603649-104-HB-06059-C.jpg

영화 '킬러의 보디가드' 스틸컷, 사무엘 잭슨 분


킬러들은 서로 격발 할 때 순서와 규칙를 정하기로 했습니다.

명중률이 낮은 킬러부터 서로 1발씩 차례대로 쏘기로 말이죠.

그리고 저격에 의해 사망하면

다시 다음 차례부터 저격을 시작하기로 말이죠.

자 우리는 명중률이 낮은 불쌍한 미스터 블랙의 입장이 되어서

본인이 제일 유리한 총격 시나리오를 생각해 봅시다.


시나리오 1. 미스터 그레이를 쏜다.

최악입니다.

50퍼센트 확률로 미스터 그레이가 사망한다면,

그다음은 불쌍한 미스터 블랙의 사망 차례입니다.

왜냐면 기다리고 있는 킬러가 백발백중의 미스터 화이트 이기 때문이죠.

하지만 미스터 그레이가 사망하지 않는다면?

그 이후 이야기는 잠시 뒤에 서술하겠습니다.


시나리오 2. 미스터 화이트를 쏜다.

조금 나은 선택입니다.

50퍼센트 확률로 미스터 화이트의 저격에 성공하면,

다음 타자는 명중률 75퍼센트의 미스터 그레이 차례이면서

25퍼센트의 생존 가능성이 남습니다.


게임이론에 입각한 최선의 시나리오는?

불쌍한 미스터 블랙'허공으로 총탄을 쏘는 것'입니다.

그렇게 되면 다음 시나리오가 어떻게 될 지 살펴봅시다.

다음 격발 차례는 미스터 그레이 입니다.

미스터 그레이 입장에서 제일 껄끄러운 상대는

미스터 화이트 겠지요?

미스터 그레이미스터 화이트의 저격에 성공하지 못하면,

다음은 자기가 표적이 될 차례 이니까요.

미스터 그레이미스터 화이트의 저격에 성공하면 사망하게 됩니다.

다음 차례는 바로 불쌍한 미스터 블랙이고,

격발을 한번 더 할 수 있는 기회를 얻습니다.


명중률이 낮은 미스터 블랙이라고 할 지라도

어떻게 판단하고 행동하느냐에 따라

3명의 총격전에서 2명의 총격전으로

그리고 추가적인 격발 기회도 얻을 수 있게

상황을 유리한 방향으로 이끌어갈 수 있습니다.


미스터 블랙이 된 @chromium의 시나리오

'행님들, 우리 다 같이 살면 안됩니까?'

'여기 제가 보수 받은거 나눠 줄테니까 좀 같이 삽시다. 행님들'

하고 다른 두사람을 설득할 것 같습니다.

설득에 실패한다면 앞선 시나리오 대로 가야 살아남겠지요.

하지만 총격은 그래도 피하고 싶습니다.


총격은 최선의 시나리오가 아닌 것 같습니다.

같이 잘사는 생태계를 만들어야 스티밋이 오래가고 발전하지 않을까요?

일련의 사태가 커뮤니티 성장 과정 중 피할 수 없는 일이라면

조금 더 빠르게 마무리되고 빠르게 치유되는 시간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amazing post

커뮤니티가 좋은 방향으로 가지 못하면 신규 유저는 들어오지 않게 되고 결국 타 커뮤니티처럼 고인물이 되어버린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일은 없으면 좋겠습니다.

·

ㅎㅎ 이게 돈이 걸린 문제니 참 갈등이 많이 생기네요. 제대로 출발하기도 전에

·
·

그러게요 ㅠ 인간이란 참

아직 회원 수는 고작 인터넷 인구의 1~3% 될까요? 비트코인 1만원에 천원 올랐네 떨어졌네 하는 상황같습니다.
주위에 스팀잇 아는 사람이 있나요? 블록체인은요?

·

아직 beta를 달고 있으니 커뮤니티 성장이 먼저라고 생각해요. ㅎ

·
·

적극 동의해요. 아직 샘플.

현실은 이래저래 복잡하긴하죠 각자의 이득을 우선하다보니 ㅎㅎㅎㅎ

·

그렇죠 간단히 생각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긴 합니다. 보팅하기만 하면 눈앞에 보상이 눈에 보이니 말이죠.

맞는 말입니다! 새로운 회원들의 유입과 활성화를 위해서는 총격과 같은 시나리오가 발생하면 안되겠지요 ~

·

길게 보고 가야 하는데 당장 스팀 가격이 올라가니 투자자 입장에서는 빠르게 회수 하고 싶은 마음이 앞서나 봅니다.

  ·  3년 전

좋은 생각 좋은글 잘 읽고갑니다!

·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커뮤니티 발전과 스팀 가격 상승이 같이 가는 행복회로를 그려봅니다.

게임이론 ㅎㅎ 참 재미있지요 ㅎㅎ

·

ㅎㅎ 커뮤니티 발전에는 게임이론을 도입하면 안되긴 하죠

you can check my profile give comment & upvote :)

좋은글입니다. 게임이론으로 이해하니 잘 이해되네요ㅎㅎ

·

감사합니다. 분위기가 많이 바뀐 것 같습니다. ㅎㅎ

뉴비로써 많은걸 느꼈떤것같아요 ㅎㅎ.
킬러의보디가드 정말 재미있게 봤었던 기억이 있네요 ㅎㅎ.

·

글 올리고 서로 총 내려놓고 화해 분위기로 전환이 됐네요.
개인적으로는 영화를 자주 보는 편인데 짧은 시간 동안 Mother FXXXer를 쉼 없이 들었던 기억이 있네요. ㅋㅋㅋ

@chromium님^^ 안녕하세요^^ 제 블로그에 불법주차에 관한 내용에 좋은 닷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말씀대로 소방관은 영웅도 아니고 슈퍼맨도 아닌 그저 나약한 인간이루뿐입니다. 가장 긴급한 상황에 빠르게 일처리를 해줄수있게 협조해주시는 시민들이야 말로 진정한 영웅이고 슈퍼맨입니다. 팔로우 하고 자주 방문 하겠습니다. 그래고 다같이 살아야 한다는 주장 저도 찬성입니다^^ 스티밋 좋은사람들과ㅜ서로 좋은 생태계를 만들어가길 바랍니다^^ 새해 밝은지 불과 몇시간 되지 않은거같은데 벌써 6일이 지났네여^^ 즐거운주말 되시고 남은 하루 마무리 잘하시기 바랍니다^^

·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서 애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가장 좋은건 공생이겠죠 ㅎㅎ
너무 재미난 글이라 집중해서 봤네여 ㅎㅎ
막 머리를 써봤지만 결국 못맞췄네요
앞으로도 재미난 글 많이 써주셔요~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KakaoTalk_20171231_200838826.jpg

·

감사합니다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기원합니다.

와! 이 이야기 정말 오래전에 들은 건데 이렇게 다시 읽으니 더 재미있네요.

같이 잘사는 생태계를 만들어야 스티밋이 오래가고 발전하지 않을까요?

동의합니다.

·

감사합니다 ^^

혼자 가면 빨리 가지만 같이 가면 멀리 갑니다.

이 말이 스티밋에도 해당 된다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