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생활] 나의 이중 잣대...

4년 전

안녕하세요...^^

어제 설 다들 지내셨죠?

언제나 든든한 버팀목이 되는 가족들이 모여서 좋았고 덤으로 올림픽 금메달 소식도 전해 듣고

하루하루 명절만 같았으면 좋겠습니다...


제목이 나의 이중 잣대라고 했는데....

이유가 어제도 포스팅을 올렸지만

단 하루 알바에서 많은 실수로 나의 대한 자책감으로 맘이 상해 있었는데...

나의 그 표정이나 몸짓이 와이프 입장에서 조금 과하게 한다고 생각했나봐요....


처음엔 와이프가 처음이니 그럴 수가 있다.... 잊어라 했지만

제겐 조금 더 시간이 필요했고...

일당으로 받은 10만원으로... 사장님이 커피를 좋아하고 2돌 지난 딸이 있다고 해서

커피랑 딸래미 옷을 사가서 선물을 줘야 조금이라마 제 맘이 풀릴 것만 같았죠...


근데 이상한게 " 와이프가 평소 때 한 번씩 하는 말이 있는데"

와이프 말 :" 내나 신경쓰라....."^^

이 말이 갑자기 생각나더라구요...


곰곰히 생각해보니...

와이프랑 2년이란 시간을 살면서 ....

제 실수와 억지로 인해 상처 받고 힘들었을 아내에게 ....

"떡집사장님를 생각하는 마음 반"이라도 진심으로 미안해하고 사과해 해 본 적이 있었는지

제 자신에게 묻게 되더군요...


어떤 경험이라도 배울 점이 있다고 들었는데...

그 결과가 와이프에 대한 저의 행동을 반성하는 계기가 되었네요...


이번 설 저희 집 사정이 있어서

매번 혼자(저는 조금 도와주지만)제사 음식을 준비하는 와이프에게 항상 고맙게 느끼고 말도 하지만

이번 계기로 좀 더 가까이 있는 가족들을 더 생각하고 ....

와이프를 좀 더 사랑과 이해로 대할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가족이든 누구든간에 언제가는 곁을 떠날 날이 있겠죠..

내가 먼저 갈수도 있고....

살아보니 주어진 시간이 많은 것 같진 않습니다..

그 동안 우리 모두 사랑하며 살아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스스로 홍보하는 프로젝트에서 나왔습니다.
오늘도 좋은글 잘 읽었습니다.
오늘도 여러분들의 꾸준한 포스팅을 응원합니다.

맞아요:) 가족들이게 조금이나마 더 사랑을 표현해야겠어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가족이 삶의 원동력이지요..^^

항상 좋을 수만은 없겠지만... 이왕이면 표현하면 살아가요...^^

  ·  4년 전

명언이시네요. 내나 신경쓰라~

·

ㅎㅎ.. 맞는 말씀입니다..^^

저도 얘기하죠...

이제 강다니엘말고 나도 좀 신경 좀 써 달라고...^^

저도 늘 마음은 있는데 행동으로 옮기지를 못하네요. 가족한테 더 잘해야겠어요

·

그렇죠...^^ 행동만이 모든 걸 변화시키죠...^^

화이팅해요..~~

사랑하며 살고 사랑을 표현하는 것도 중요하지 않을까 합니다^^

·

표현하지 않으면 진심을 아무도 몰라주죠...^^

뭐든 할 수 있을 때 합시다...^^

그래도 와이프 되시는 분의 말씀에 더 잘해 줘야 겠다는 마음을 갖으신 @comaiii 님은 정말 좋은 남편이신거 같아요^^ 우리모두 사랑하면서 살아요^^

·

작심삼일이 안 되길.... 노력해야죠...^^

다들 잼나게 지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