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스팀, 제발 스팀, 내 머리 스팀스팀

2년 전

꿈에,

스팀이 미친 떡상을 해서 싸그리 팔아치운 돈으로

팰리세이드를 질렀습니다.

내부가 너무 넓어서 잠도 자고 밥도 해먹으며 행복했습니다.

꿈은 길지 않았고 곧 더위에 기진하며 일어난 후,

오랜만에 들어와 지갑을 보니 기분이 0허하고 18이네요.

제 모든 피드글에 다운보팅을 하고 싶은 날인데 스파가 모자라요.

@aileecho 어서 내 스파 반납해주세요.

추천곡 띄웁니다.

박정현의 꿈에.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난 가끔 첫 직장에서 들어가 있는 꿈을 꿀 때가 있지. 거길 떠난지가 언제인데, 아직도 질겨... ㅠㅠ

잠을 너무 많이 자니까 개꿈을 꾸지 ㅋ

힘을 내요 슈퍼 파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