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자중독 스티미언들을 위한 독서앱!

3년 전

활자중독 스티미언들을 위한 독서앱!

millie-title.png


안녕하세요?! @goodcontent4u 굿컨입니다.
정보나누기, 글쓰기, 독서에 대해서 진지하게 생각하시는 분들이 유독 많은 스팀잇
이런 스티미언을 위해서 추천하고 싶은 독서앱이 나왔습니다.

예전부터 전자도서관 이외에 신작 및 베스트 셀러 등도 빠르게 대여해서 볼 수 있는 서비스가 있으면 좋겠다 생각했었는데 정말 나와줬습니다(제가 이쪽으로 정보가 느렸던 탓에 몰랐을 수도 있지만요.)

음악은 멜X, 영화는 X플릭스라면 책은 밀리의 서재!
네. 소개하고 싶은 앱 이름이 바로 밀리의 서재입니다.

모바일, 태블릿, PC, 리더기 4대의 기기에서 e북 읽기가 가능하고 최신 베스트셀러부터 장르 문학까지 e북으로 한 번에 즐길 수 있습니다. 종이책으로 구입을 원할 땐 플랫폼 이동 없이 바로 구입도 할 수 있고 말이죠.

지금 프리미엄 서비스 신청하면 첫 달은 무료예요.
한달 사용해보고 계속 이용을 원하면 매달 11,900원정도가 결제되는데 원치 않을 땐 바로 해지할 수 있구요. 책 한 권 가격으로 2만여권의 책들을 즐길 수 있다는 장점에 저는 바로 프리미엄 서비스 가입해버렸습니다.

가입짤방

Screenshot_20180720-172323_Google Play Store.jpg

ㅎㅎㅎ 추천하는 사람이 사용도 안해볼 수는 없잖겠습니까~


뷰어도 매우 깔끔하고 종이책 느낌 그대로를 살려주고 있어요.

오디오북 기능도 지원을 해서 핸드폰 들고 보기 힘들 때 혹은 잠자리에서 소리로 즐길 수도 있다는 점.(물론 기계가 읽어주는 거라 매끄럽지는 못하지만 그렇다고 엄청 거슬릴 정도는 아닙니다.)

책 추천 큐레이션, 북클럽, 나만의 서재, 나의 독서기록 등 플랫폼 내에서 독서를 더욱 재미나게 즐길 수 있는 콘텐츠도 잘 준비되어 있어 앞으로 꾸준히 애용하게 될 것 같은 예감이 팍팍.

인풋이 있어야 아웃풋도 술술 나올 수 있겠죠. 글쓰기로 늘상 고민하시는 스티미언 분들이 계시다면 내 손안의 서점이 되어줄 밀리의 서재를 강추합니다^^

안드로이드와 iOS 둘 다 론칭되어 있습니다.
아래 링크 달아둘게요^^

android

iOS

KEEP STEEMIT UP!

@goodcontent4u

[AD] 위의 포스팅은 해당 업체에서 경제적 대가를 받고 작성된 글입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좋은 정보 고맙습니다 ㅎ
드디어 스팀잇에도 광고성 포스팅이 올라오는건가요 ㅎ

·

경제적 대가를 받은게 아니라 그럴 수도 있다는 가능성을 나타낼 뿐입니다 ㅋ
괜.찮.은 것만 종종 소개할려고 합니다.
지금 앱 설치하고 마크 맨슨의 "신경끄기의 기술"을 읽기 시작했어요.
과연 어떤 내용일지....다 읽고 나면 리뷰 올려봐야겠네요^^

·
·

아 말미 AD 는 그냥 넣으신거에요?? 전 이제 바이럴마케팅업체도 스팀잇까지 대상으로 하나보다해서 스팀잇이 가능성이 더 생겼구나란 의미로 광고성포스팅이라고 적어본겁니다.
혹시 오해는 하지 마세요 ㅎ

·

광고성 글은 이미 많은 것 같습니다. 친분을 유지하면서 자신들의 서비스를 팔아먹는.. ㅎㅎ 근데 그게 딱히 문제가 되는지는 또 모르겠어요. 판단은 소비자의 몫이라^^;;;;

·
·

광고성 포스팅은 이미 옛날부터 많았어요. 말씀 맞다나 판단에 의해서 알아서 걸려진거죠. 소비자에게 광고가 될 지 정보가 될 지는 사실 광고를 전달하는 사람에게 있는게 맞습니다.

·
·

아 광고성 글을 문제라고 말한건 아니고요.
말미에 해당업체 경제적대가.. 이렇게 되어 있어서 바이럴마케팅쪽에서도 이제 스팀잇도 타겟에 넣는건가해서 그렇게 적어본겁니다. 혹 오해는 없으시길...

·
·
·

스팀잇이 바이럴마케팅 업체나 인플루언서들에게 분명히 블루오션이긴 할건데 동시에 난공불락의 모순이 일어나는 곳입니다. ㅎㅎㅎ 아마도 기업의 광고가 들어오지 않는 이상 개인적으로 광고 활동을 이어나가기엔 트래픽이 너무 적어서 무리일겁니다.

오홍~!
소확독 밀리의 서재 앱 소개
감사합니다 ^^

bluengel_i_g.jpg Created by : mipha thanks :)항상 행복한 하루 보내셔용^^ 감사합니다 ^^
'스파'시바(Спасибо스빠씨-바)~!
·

네, 저도 감사합니다.
항상 열심이셔서 보기 좋습니다^^

'너의 체장을 먹고 싶어' 영화 리뷰영상을 봤었는데 재미있더라구요.ㅎㅎ

·

저는 영화랑 소설보다 만화로 먼저 보고 나서 소설로 넘어갔었죠^^

책을 읽어야 하는데 아직 집 책장에 넘치는게 안읽은 책이라 ㅎㅎ 언제 다 읽을지 모르겠네요

·

종이책은 쌓여 있는 것 만으로도 가슴이 꽉 차는 느낌이랄까요. ㅎㅎ
확실히 책을 읽었다라는 느낌은 종이매체를 이길 수는 없는 것 같습니다 아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