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oo의 동그라미 병상 일기 17. 9/28

4년 전
in kr

걷고 싶다
가을엔

용문산 단풍나무.jpg

아침 일찍
간편히 옷을 입고
산길 걷고 싶다

오늘은 그랬으면 좋겠다

조용히 걷는데
힘들어 애를 쓴다
폐도 같이 걷고 있었다

내 속에 있으니 알 수 없지만
여러 신호를 보내
가만히 있어야 한다

아침에 듣는 벌레소리
사각사각
낙엽 밟는 소리
가슴으로 들어온다

갈바람이 불어오면
때가 된 줄 알고
있던 곳 떠나 떨어져

이리저리 편하게
그대로 있다

오늘은
낙엽 밟는 소리 듣고 싶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Cheer Up!

  • from Clean STEEM activity supporter

황금길을 걷네요~

·
  ·  4년 전

색깔 고은 낙엽길
예쁜 낙엽길입니다

바라보기만 해도 좋은길이지요
그 길을 걸어 보세요

쾌유를 바랍니다. 추석 잘 보내시구요

·
  ·  4년 전

추석이 가까워집니다
많이 쉬어서 좋고

빨간 숫자가
달력에 많아서 좋고

고마운 추석입니다

좋은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