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찻집 화가 story] 유디트-숫컷의 목을 베다.

2년 전
in kr

구스타프가 영감이 떠올랐다며 찻집 부속 아뜨리에로 들어가자 황진이도 잠시 후 노릇하게 구워진 토스트를 쟁반에 받쳐들고 따라 들어갔다.

에빵: 화가가 작업하는 신성한 공간에 진이는 왜 쪼르르 따라 들어간데요? 저 여시..

에밀리: 후...! 우리 둘이 운남커피나 한잔 합시다.
저 남자의 곁에 나만큼 오래 머문 여자는 없을거에요.
우린 분명 서로 사랑했죠. 지금도 마찬가지고요. 다급한 일 있으면 늘 날 찾는다니까?

에밀리와.jpg

그리고 잠자리엔 다른 여잘 부르죠. 왜.....내가 매력이 없어서일까요? 이 여자보다?

바우어부인.jpg

에빵: 이 여잔 또 누구래요? 아예 황금으로 몸을 둘렀네?

에밀리: 바우어 부인이라고..저 사람을 후원하는 부잣집 가문의 딸이죠.
그런데 포옥 빠졌어요. 10년간...그녀는 만삭의 몸으로 클림트 앞에서 전라의 모델을 서기도 했죠.

만삭.jpg

에빵: 세상에....이 뻔뻔스런 유부녀의 표정 좀 보세요. 자랑스러워 보이지 않아요? 세상 모든 사람들에게 선언하는것 같네요. 자기가 클림트의 진정한 애인이라고! 모르지. 저 애기도 그의 소산이라고 주장할지...

에밀리: 오...이 커피는 내 가슴 속에 스민 쓴 맛과 너무나 잘 맞아 떨어지는군요! ㅠㅠ
내가 가장 상처 입은건 뭔지 아세요? 구스타프는 '유디트'라는 필생의 작품을 했죠.
유디트-아세요?

에빵: 유디트 (Judith)! 이스라엘의 애국 여걸이죠? 구약시대 앗시리아의 군대가 이스라엘의 한 도시를 에워 쌌는데 당시 앗시리아군의 장군은 홀로페르네느스였죠. 항복 직전에 이른 이스라엘....여기서 유디트라는 미모의 여인이 그 장군의 잠자리에 들어 그를 유혹하고- 몽롱해진 그의 목을 베어 자기 도시를 구했다는......맞죠?

에밀리: 그 유디트는 이스라엘의 성녀로 알려져 있죠. 그런데...이렇게 표현했어요.

바우어초상.jpg

에빵: 저 여인은...아까 그 바우어부인이 모델?

에밀리: 방금 섹스의 절정을 마치고 그 숫컷의 목을 베어 손에 들고 선 여인!
그 끔찍한 관능의 절정에 그녀를 모델로 썼다는게 난...너무나 자존심 상했던 거죠.
저 표정을 보세요. 찰라의 쾌락에서 영원의 엑스타시로 넘어가버린 여인의 만족스런 표정.....
왜 내겐 그런 기쁨을 한번도 주지 않은거죠?

나를 그린 모습은 언제나 이런 식이에요.

에밀리최후.jpg
예쁜가요? 그럴지 모르죠. 하지만 거기까지...ㅠㅠ 난 그에게 그 이상의 행복은 주지 못했나봐요.

에빵: 알았다! 구스타프는 엄마의 느낌이 결합된 관능을 찾아다니고 있네요!
에밀리..미안하지만 당신에겐 그런 엄마같은 모습보다는...

에밀리: 친구같고 동지같고...그렇단 말이죠? 후훗! 알아요. 어쨌든 에빵!
당신도 진이도 기대는 하지 말아요. 구스타프 최고의 관능모델은 저 바우어 부인이었고 그 그림의 절정은 바로 유디트였으니! 이미 게임 셋!

그 때-아뜨리에 문이 열리고 황진이가 고양이 걸음걸이로 스르르 나왔다.
그녀의 붉은 뺨과 풀어진 눈매-마치 유디트의 여인과 같은...
에밀리와 에빵은 약속이라도 한듯이 아뜨리에로 들어서다가 구스타프의 그림 앞에 소금기둥처럼 멈춰서버리고 말았다.

키스.jpg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어머 그 유명한 유디트와 키스 그림이 나왔네요!!
그 유명한 그림의 모델이 같은 여자였다니 !! 유디트 그림은 다시봐도 멋지네요. 저 관능미 넘치는 눈빛이며 포즈가 ..!!

·

그 표정....정말 기가 막히게 포착했죠?
클림트는 그녀에게 뭐라고 설명하며 요청했을까....궁금해요.

클림트의 유명 그림이 다 놩ㅆ네요.... 전 키스보고 한참을 있었는데.... 유디트는 설명듣고나서 알았어요.. 손에 들고있는게.... 머리라는것을...... 저 표정만큼은...진짜....

·

아직 두방의 카운터 펀치가 더 남았습니다.^^
저를 미치게 만든....

짱짱맨 호출로 왔습니다!
한주 수고하세요
코인거래소인 고팍스에서 멋진 이벤트중이네요!
https://steemit.com/kr/@gopaxkr/100-1-1

바우어 여인 유디트 그리고 에밀리 그리고 진이 그리고 에빵 모두 나름대로 개성이 있네요!!
어떤 남자도 쉽게 선택하기 곤란하겠는데요( 귓속말로 ᆢ그래도 진이가 )
드디어 소금기둥처럼 멈춰 서게 한
구스타프의 최고의 작품이 출현하는군요 개봉박두 !!!

·

네! 진이한테 핑던님의 진심을 전할게요 ^^
진짜로 개봉박두입니다.

에빵이 너무 지적이예요 ㅎㅎㅎㅎ 너무 사랑스러운거 아닙니까? ㅎㅎㅎㅎㅎ 확실히 에밀리와 비우어부인의 느낌은 다르군요.

·

실제 에빵님은 지적이지 않나요?ㅎㅎㅎ
천의 여인은 모두 다 다르죠.
그리고 사실 한 존재 속에도 무수히 많은 자기가 깃들어있을지도 몰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