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찻집 화가 story] 의학? 망각의 강물이 약이다!

2년 전
in kr

황진이: 공무원들이 원하는대로 좀 그려주지 그랬어? 고집탱이 클림트같으니라구!
애고애고....의학은 어떻게 표현했는지 봅시다!

의학-.jpg

으이구...이게 의학이야? 어디 사람이 치유되고 낫는 과정이 있나요?
내가 미쳐! 이건 무슨 지옥도 같은걸?

구스타프: 잘 봤소! 의학은 인간의 생노병사에 대응해서 어찌 해보려는 물거품같은 노력이지!
거기서 지옥이 창조되기도 하지, 그게 말이 되나? 쥔장은 어찌 보시오?

쥔장: 저 고뇌하는 모습들! 심지어 해골! 등 돌린 아기...관능적 여인을 향해 손을 뻗은 남자의 무의미한 손길...이미 그의 몸은 매독으로 썩어가고 있는듯 하군!
저 시대-매독에 걸리지않았던 화가는 거의 없었지.

황진이: 구스타프! 칼라링한건 없어요? 색이라도 보면 좀 위안이 될 것같아!

의학.jpg

구스타프: 다들 말도 안되는 구상이라고 치우라고 소릴 질러대는데...
교육부장관이 그래도 날 알아줘서 끝까지 그렸다오.
제일 의미심장한건 저 의학의 여신 히게이아인데...
크게 보시오! 이 심오한 메타포를!

의학(Hygieia)-.jpg

여신이 뱀에게 접시의 물을 먹이고 있죠? 그게 뭔지 아시오?

쥔장: 죽음 이후 영혼이 건너간다는 망각의 강-레때!
그 강물을 먹고 있는 생명...
오로지 망각이 있어 우린 치유된다네! 그런 의미?

구스타프: 쥔짱! 정말 짱이요! 망각만큼 위대한 약은 없소!
기억은 우리 의식에 먼지처럼 쌓이고 그물처럼 엮여서 우리 의식을 옭아매죠.
그건 반드시 병을 부르고...죽음을 부르고...그러나 다행스럽게 우리에겐 망각이 있소!
죽음은 그 망각을 위한 위대한 아이디어지!

황진이는 쥔장에게 다가서서 귓속말로 물었다.

"이 그림들 지금도 남아있나요?"

"아니! 전란 속에 불에 타서 사라졌지. 망각의 저편으로...이 그림은 자기 망각의 프로그램이 있었던거야."

구스타프: 두 사람만 뭔 이야길 하는거요?

황진이: 점심 뭐 시켜먹을까 이야기했어요. 그 전에 마지막으로 철학-그 작품을 보여줘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재밌는 이야기 잘 읽었습니다!!!
점심 먹은 후 소화 잘 되게 구스타프표 망각의 강물을 숭늉처럼 마셔보렵니다
점점 구스타프의 허를 찌르는 작품에 매료됩니다
그가 지금 살아 있다면 인공지능과 블록체인 산업혁명 시대를 어떻게 그릴까 궁금합니다!!!

이야.... 구스타프 좋네요... 저런 작품들도 있었다니..... 구스타프 나름의 해석이 보이는것 같아서 좋습니다.... ^^

메타포? 참 공돌이인 저에게는 참 어려운 이해였습니다. 얼마전 무라카미 하루키의 "기사단장 죽이기"의 2편인 전이하는 메타포를 읽고,,찾아본적이 있군요. 특히 미술과 철학하시는 분들에겐 아주 중요한 표현의 목적이겠군요. 재미난 전개, 역시,,,

언급해주셔서 뱀인줄 알았네요 ㅎㅎ
망각 ....
오늘작품은 저한텐 조금 어려운듯한데 재미있게 잘 읽었어요 ^^

스팀가격이 떨어지는 절대보팅금액이 줄어드네요...
ㅠㅠ
그래도 같이 힘냅시다!! 화이팅!

의학은 생노병사에 대해서 어떻게 해보려고하는 물거품이지..
맞는말이네요.. 수많은 고대왕들이 불노장생을 꿈꿔듯이.. 어떻게보면 물거품이네요 의학은..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이해하려고 머리가 계속 회전했네요 ㅎㅎ
팔로우 살포시 누르고가요 (업보팅도 눌렀지만 뉴비라 보팅금액이 작아서,,)

망각의 그물 하니까 패닉 2집에 있는 ‘강’ 이란 노래가 생각나네요. 뱀 공포증이 있어서 실눈뜨고 봤습니당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