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야기찻집 화가 story] 아름다움으로 세상을 뒤덮다!

2년 전
in kr

다나에-.jpg

아직 꿈에서 덜 깬듯한 눈빛을 하고 황진이는 몸을 태아처럼 둥글게 만채 물었다.

"당신의 예술세계는 결국 어디를 향해 가는건가요? 쾌락의 극치?"

사진-.jpg

구스타프: 그렇지 않아요! 난 내 나라 오스트리아를 아름다움으로 뒤덮어버릴거요!

아테나여신.jpg

그 모든 것을! 전시관에 붙은 그림만이 아니라...

슈베르트.jpg

음악도 그림으로 승화시킬것이며

빈과 라이프치히.jpg

도시 역시 아름다움으로 뒤덮을 것이며

전시.jpg

거리의 벽이 모두 캔버스가 되게 할것이며

키스부분3.jpg

벽지와 인테리어에도 아름다움을 실현할 것이며

전시장.jpg

전시장도 완전히 자유를 품은 공간이 되게 할 것이며

패션 의상 속에도 예술이 녹아흐르게 할것입니다!

모델.jpg

모델들은 내 세계를 다시 재창조할것이고

klimt_tattoo.jpg

사람의 몸조차도 예술이 피어나는 장이 될것입니다. 그리고...

키스모델.jpg

내가 창조한 관능의 성 속으로 연인들은 들어오겠지요!
의상을 재현하고 포즈를 재현하고 그 에로틱한 사랑을 불태워갈 것입니다.

황진이: 당신......오스트리아를 아름다움으로 뒤덮어버린다고요? 틀렸어요.
당신은 온 세상을 아름다움으로 덮어버린거에요!

처녀.jpg

-구스타프 클림트 편 끝-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마지막 그림은...
정말 온우주가 클림트로 덮여 있는 듯해요!
화린님 또 하나의 이야기가 마무리되었네요...
잠시 되새겨보려고요

·

저와 함께 이 묘한 세계 함께 해주시는 디디님 넘 고마워요.^^

아름다운 포스팅입니다 ! ㅠ

·

그죠! ^^ 제이님 고마워요. 님의 노래와 가사글이 외로운 이의 하늘을 덮기를!

오~~~~~~~~~ 구스타프! 가지 말아요! 에빵이랑 인사도 안 나누고 가버리면 안되잖아요! 이렇게 또 한편이 끝났고요. 출연료를 톡톡히 내야 할것 같은데... 어쩌면 좋지요? ㅜㅜ

·

구스타프 추신 쪽지가 아뜨리에 이젤에 꽂혀있었네요.

구스타프 추신:
에빵! 인사를 하려하면 차마 헤어지지 못할까봐 그대 안에 내 혼 한점을 남겨두고 그냥 이렇게 가오.
오래 함께 하지 못하였기에 가장 많은 여백이 남았다오.
그 빈 자리에서 그리울적마다 그대를 그리고 또 그리리다.

정말 구스타프의 아름다움이 온 세상을 뒤엎은 듯 합니다. 그의 관능의 그림들 이제 안녕 ㅜ

·

구스타프 추신: 저를 지켜보는 라나보에님의 시선을 언제나 느끼고 있었습니다.
그 말없는 따스함-그리고 곡진하게 느껴지는 사랑의 파장....
마치 제 그림 속의 한 여인이 환생한 모습을 보는 느낌이 들어 놀라웠답니다.

클림트, 한 번에 읽으려고 아껴뒀다 오늘 정주행했어요.
역시 화린님이시네요.^^

·

웅....플로르님 아니 보여서 상처 좀 입었음.ㅠㅠ

·
·

그랬구나요ㅠㅠ
뒷이야기가 궁금해서 한번에 보려구 했죠.
이제 자주 올게요. 상처 입지 마세요, 화린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