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6개월 전 기사로 살펴보는 가상화폐.. 각국 정부

5년 전
in kr

[월가 리포트] "화폐로 인정않겠다" 중앙은행 견제에 비트코인 거품 꺼지나
3년 6개월 전인 2013년 12월 8일자 서울경제 기사입니다..
steemit_ianlim.jpg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11&aid=0002435077&sid1=001&lfrom=blog

◇각국 중앙은행 "화폐로 인정 않겠다"
◇각국, 비트코인에 칼 뽑아 드나

  1. 중국·영국·프랑스 등 일제히 투기 경고에
  2. 가격 불과 4일 만에 20%나 떨어져
  3. 마약 거래·돈세탁 수단으로 악용
  4. 규제 늘며 틈새 결제수단 그칠 수도
  5. 가상화폐인 비트코인에 대한 각국 중앙은행들의 견제가 시작됐다

hjh0820201312081853440_59_20131208185802.jpg

대략 이 정도의 내용입니다... 유사한 주장들이 지금도 제기되는 것과 비교가 되는군요.

당시에도 중국의 영향력이 가장 컸습니다..
hjh0820201312081853442_59_20131208185802.jpg

기사 댓글은 이렇습니다..

1위: "애들때종이돈갖고논거여 그순간지나면 휴지인거지이것도 꾼들한말려든거여"

2위: "그 인천에있는 파리바게트 사장님 아직도 비트코인받으실꺼에요?"

4위: "비트코인으로 돈벌어먹는사람들은 이미 이런정보 퍼지기전에 채굴다해서 쟁여놨다가 얼마전 급등했을때 다팔고 접었지. 이미 네이버에 이슈되며 우리가 알게돤 정보는 한발 늦은정보. 채굴 장비 산사람들도 전부 호구인증함"

5위: "관심없던 일반인들이 알았다=거품 다 빠진것=지금껏 투자했던사람들이 정리하는 단계= 개미무덤"

7위: "비트코인보다 카지노 코인이 더 확실한데... 차도 살수 있고 빵도 사고 헌금으로도 받고."

8위: "중앙은행이 인정안하면 그냥 도토리네"

9위: "저걸로 하드사먹을수 있나요?"

지금도 회자되는 내용들이 많지만.. 3년 6개월의 지금.. 달라도 많이 달라졌네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300만원 어치 하드면
냉장고 통채로 가져올 수 있겠네요 ㅋ

·

냉장고에 다 못넣지 않나요?

  ·  5년 전

곧 더 달라지리라봅니다

·

예~ 지금도 많은 풍경이 달라졌습니다.

미래를 읽을 능력은 없고,
미래를 만드는 사람은 먼곳에 있으니까요.
저런 기사를 본 기억도 없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

미래.. 감사합니다..

팔로우하고갑니다.
지난번에 120번 죽은 비트코인 이라는 글도봤었는데
아직도 블루오션이란걸 체감하고갑니다.

·

121 번 이상 부활했단 얘기네요..

3년 6개월 전에는 회의적인 분들이 많았죠... 중간에 분명 가치를 의심할만한 일도 있었고요.
좋은 글 감사합니다.

·

중간에 분명 가치를 의심할만한 때 베팅한 분들이 위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