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참 곱다~~아

4년 전
in kr


출처: by 그따띠

마법같이 "영미야!"를 외치며
대한민국을 흥분 시켰던 컬링 여전사들의 잔치는 끝이 났다.
나처럼 스포츠에 관심이 없던 사람들도
영미야, 영미야, 가즈아~를 달고 살았을 정도였으니까 말이다.

어린 아이부터 노인까지 "영미"라는 이름을 부르기만 해도 웃음꽃이 핀다.
다른 말이 필요가 없다.
평창올림픽이 끝난 지금도
음식점, 마트, 그리고 놀이공원 등등 사회 곳곳에서
"영미" 이름을 가진 사람에게 할인를 해 주거나 덤을 준다는 행사를 진행하고 있을 정도로
우리에게 영미는 영광이고 영웅이며 마법의 효과까지 있다.

이제 나는 내 친구 영미 이야기를 하려고 한다.

내 친구 영미는 노인요양병원에서 간호조무사로 일을 한다.
내가 아는영미는 늘 씩씩하고 친절하고 밝아서
병원에서도 동료들과 환자들 사이에 인기가 많다.
항상 노인들이 약을 사달라거나 파스를 사달라고 심부름을 시킨다.
귀찮을 법도 하지만 한번도
거절을 하지 않고 노인들이 사다 달라는 약국까지 가서 사다 준다.

이번 평창 올림픽 기간동안
영미는 평소보다도 훨씬더 바쁘게 지냈다.
동료들과 의사 선생님들 사이에
"영미"라는 이름이 엄청나게 불렸다.
그러다 보니 할머니 할아버지가 영문도 모른 채 "영미"를 불러댔다.
다른 간호사나 조무사들은 안된다며 영미가 해달라고 했더란다.
치매 환자들까지 이유 없이 "영미"를 불러 댔다.

3교대를 근무하고 퇴근하는 영미는
카페에 들러서 "후유~ 아이스아메리카노 한 잔 줘 봐."한다.
오늘도 진짜로 바빴고 힘든 하루였다고 했다.
이유인 즉
정신이 없는 할머니 즉 치매 환자가 "영미!!! 영미!!! 영미!!!"를 다급하게 외쳐서
급하게 달려가보니
"영미! 영미! 이름이 참 곱다~~~아" 하더란다.

헐~~~
대한민국의 영미들이 올림픽 기간동안 얼마나 많이 불렸을지...
대한민국의 영미들!!! 화이팅~~~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앗 정말 대한민국의 모든 영미 분들은 넘 좋아하실 것 같아요 ㅎㅎ!

대한민국 영미 선미 은미 경미 홧팅!!!

영미야! 기다려!
영미 영미!

영미! 영미~! 여엉~미 :)

진짜 컬링 보니 한번 해보고 싶은데..... 물 들어왔을때 노를 저으면 좋겠네요 ㅠㅠ

어머나~ 영미! 영미! 올림픽에서만 불리는 줄 알았더니....
친구 분께서 더 고생을 많이 하셨겠어요^^;;
정신이 없는 할머님께서도 "영미!"를 외치시는 걸 보니
이번 컬링의 파급력이 엄청 났던 것이 분명하군요 ㅎㅎ
안경선배가 영미라고 외칠 때 곱다고 생각은 안 들었는데....히히
영미의 딸이 자신의 친구 영미를 외치며 은메달을 땄습니다^^
이번 올림픽의 전설 같은 이야기 같아요 ㅎㅎ

·

제 친구 영미는 평소에 이름이 너무 흔하고 촌스러워서 개명을 생각했었는데
이번 올림픽을 계기로
생각을 바꾸었답니다.
사람들이 친구처럼 친근하게 불러 주는 경험을 하고는
자기 이름이 너무 좋아졌다네여~

영미 화이팅^^

·

제 글을 리스팀을 해 주시다니
너무 감사해요.
이런 경우가 처음이라서... 감사합니다~

  ·  4년 전

마음 따뜻한 글입니다. 이름도 고우시지만 마음도 정말 고우신 분이세요 ^^

진짜 수많은 영미분들
수고하셨습니다 ^^;;

·

ㅋㅋㅋ

아름다운 영미님, 고우시네요 ^^ 끝부분의 "영미... 이름 참 곱다~"는 감동입니다. 친구분과 함께 행복한 하루 되세요~^^

·

늘 웃고,기분좋게 만들어 주는 친구랍니다.
관심 감사해요~

ㅎㅎㅎㅎ영미가 인기군요!ㅎㅎㅎㅎ대한민국 모든 영미들 화이팅!

세상에 참 고운 이름을 가지신 영미님들이 참 많군요 ^^ 오늘도 수고하셨다고 마음속으로 응원해 드리고 싶어요

이땅에 멋진 영미분들이 있어서 좋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