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ul essay-중고서점 시리즈]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작년

서점4.jpg

 중고서점에 들어서면 먼저 눈에 띄는 책들이 있다. 서가에 여러 권씩 세를 형성하고 있는 책들이다. 한때 화제를 모았던 베스트셀러들은 세상에 나온 물량 자체가 많아서, 새 책일 때도 일반 서점에서 매대나 새 책 코너 하나를 차고 앉아 세를 과시하더니, 중고 책이 되어서도 여전히 이렇게 세를 과시한다. 하지만 그때와 지금의 상황은 많이 다르다. 그때는 찾는 사람이 많았다는 뜻이고, 지금은 내놓은 사람이 많다는 뜻이다.

 책 세계의 금수저인 이 책들은 책으로 만들어진 순간부터 외롭게 있어본 적이 거의 없다. 중고 책이 되어서도 외로움을 모르는 철부지 같은 그 책들을 보면 양가적인 감정이 든다. 화려한 과거를 지니고 있으니 부럽기도 하지만, 이곳에선 인기가 별로 없으니 측은함도 느낀다. 그 책들이 자존심 높은 옛 선비의 정신을 지녔다면 이렇게 말할지도 모르겠다.

 “많은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며 한 시대를 풍미했으니 더는 여한이 없소. 나를 중고서점으로 보내기보다 차라리 찢어발기시오!”
 그러나 이 책들은 이런 정신을 배울 기회가 없었다.

 한때 베스트셀러였던 그 책들은, 도서관이나 중고 서점이나 놀러간 친구 집 서재에서나, 어디서든 자주 볼 수 있기 때문에 희소성의 측면에서 가치가 높지 않다. 도서관에 확실히 있고, 또 여러 권 있을 법한 책이니 읽고 싶다면 언제든 빌려 읽으면 된다. 그래서 중고서점에서 그 책들이 가장 먼저 눈에 띄지만 늘 만나는 배경 취급 받기 일쑤다.

 중고서점에서 내가 주로 뽑아드는 책은, 그곳에 머물러 있기에 아까운 책들이다. 그리고 자신의 가치를 알아줄 누군가를 기다리며 서가에 홀로 꽂혀 있는 책들이다. 이런 책들은 단단한 내면을 가진 사람처럼 초연해 보인다. 호기심이 갔던 책이라도, 두 권 세 권 꽂혀 있으면 선뜻 사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는다. 저 책들은 언제 와도 남아 있을 터이니, 지금 사야 할 책은 지금이 아니면 못 만날 책들이다.

*

 화려하게 출발해서 철없는 모습으로 끝나는 것보다, 조금 초라하게 출발했지만 뒤늦게라도 누군가에게 꾸준히 사랑받고 가치를 인정받는 것이 훨씬 보기 좋다. 책이든, 사람이든. 가끔 구하기 어려운 책이 있다. 입소문을 타고 좋은 책이라는 평가도 받고, 시장에도 꽤 풀린 것 같은데 중고 서점에 나오지 않는 책들 말이다. 사람 마음은 다 비슷하다. 소장할 가치가 있는 책들은 잘 내놓지 않는다. 읽히고 나서도 누군가의 사랑을 받고 있다는 뜻이다.

 가끔 내 삶은 어떤 책의 운명과 비슷한지를 생각해본다. 세상에 화려하게 등장하거나 많은 걸 갖고 나지 못했으니, 뒤늦게 누군가에게 읽히거나, 끝까지 읽히지 못하거나 둘 중 하나일 터. 등장도 초라했지만 아무에게도 읽히지 못하고 냄비 받침으로 끝나는 책은 되고 싶지 않다. 외로움과 삶의 질곡을 천천히 체득하여 단단한 내면을 지니고 언젠가 가치를 인정받아 누군가의 서재에 귀하게 꽂힌 책이 되고 싶다. 화려하거나 세를 형성하진 못해도 흔하지 않은 책, 어떤 이에겐 영향을 끼칠 수 있는 그런 책이 되고 싶다.


/중고서점 시리즈 에세이

영감5.jpg

마나마인로고.gif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3 Headline @kyslmate님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 표현하지 않아도 아실겁니다. KR내에서도 이미 많은 책에 관한 수많은 이야기들이 공간을 가득채우고 있죠. kyslmate이 전한 중고책에 관한 단상은 우리를 책에 대한 또다른 생각으로 이끄는데요. “많은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며...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5 Headline @jambon님의 영화리뷰

...운다
#190207 Headline mmmagazine님의 작가개편 임박
#190208 Headline kyslmate의 "도약"
#190209 Headline 스팀엔진 뉴스특보
#190210 Headli...

  ·  작년

어느 시인이 말이 떠오릅니다.

내 책 유명해 지기보다
유용하기를 바란다.

남은 오후도 좋은 날 되시길 바랍니다.

·

좋은 생각이네요. 책이 누군가에게 실제로 도움이 되길 바라는, 소박한 바람이네요^^
오늘 마무리 잘 하세요!ㅎ

  ·  작년

중고서점에도 자주 다녀야 노하우가 생기는 거 같아요.
몇년 전 부산에 놀러 갔다가 중고서점이 많은... 거기가 깡통시장이었던가? 아무튼 시장 구경을 갔었어요.
주인 아저씨의 권유로 몇권의 책을 샀는데, 나중에 알라딘에 가보니 훨씬 더 저렴한 가격에 구할 수 있는 책이더라구요..ㅜㅜ
요즘 저는 자꾸 눈이 나빠져서 전자책은 안 볼 거라는 이상한 고집을 꺾고 전자책에 발을 들여놓았답니다.
이제는 책을 읽지 않고, 책을 듣는 연습을 매일 하고 있어요.
아직도 책을 듣기에는 불편한 것들이 많이 있지만, 시력 보호를 위해서 꾸준히 노하우를 터득해 보려구요..ㅋ
글을 보니, 중고 서점에서나 볼 수 있을 거 같은 옛날 책도 모두 전자책으로 나오면 진짜 좋겠다는 생각이 부쩍 드네요.

·

네 부산 깡통시장 근처에 보수동 책방골목이 있죠. 부산의 명물이죠. 수십 년간 자리를 지키고 있는 역사적인 장소이기도 하지요. 거길 가셨었군요^^
책값은 알라딘 중고 서점에서 싼 경우도 있고, 작은 헌책방이 싼 경우도 있는데 중고 서점은 책 상태나 희소성, 발간 연도를 고려하여 값을 매기는 기준이 있더라구요. 헌책방은 주인 나름의 기준대로구요ㅎ

책을 들을 수 있다는 건 전자책의 강점인 거 같아요. 전 아직 눈으로 읽는데 불편함이 없다는 것에 감사해야 할 거 같아요. 좋은 책 많이 들으시길 바랍니다^^

책들이 말하는 게 상상되네요. 누군가의 서재에 꽂힌 책도 충분히 읽히지 못했다면 외로워하지 않을까 그런 생각도 드네요. 제 책장 안 외로운 책들ㅎㅎㅎ

·

주인이 안 볼 때 책들이 이야기한다면 재미날 거 같아요ㅎㅎ 제 책장에 외로운 책들 많은 거 같아 뜨끔하네요ㅋ

쏠메님이 좋아하시는 책은 멋진 어른 같네요.
굳이 의도치 않아도 자신의 멋을 풍기며 잃지 않은 채 살아가는..
그런 책을 찾으시는 걸 보면 쏠메님도 참 멋있게 늙으실 거 같아요 ^^

·

멋진 어른 같은 책처럼 늙어가면 좋겠네요ㅎ
미동님 보육원 다녀오신 소식 봤어요. 정면샷은 못봤지만 멋지셨어요^^

  ·  작년

짱짱맨 호출에 응답하였습니다.

·

감사합니다ㅎ

쏠메님 글 읽으면 중고 서점에 가고 싶은 충동이!
우리 동네에서는 1년에 한번 중고서적 판매를 하는데(기금 모으는 행사로), 그날이 벌써 기다려지네요. :)

·

ㅎㅎ 동네에서 중고 서적 판매를~~
괜찮은 아이디어 같아요. 집집마다 자고 있는 책들을 꺼내놓고 팔고 다시 다른 책 사기도 하고~ 설레는 행사네요ㅎ

중고서적들 그득한 곳.
그 향기가 이곳까지~~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

눅눅한 헌책의 향~~ 좋죠ㅎㅎ

저는 귀하게 서재에 꽂히는 책이 되긴 힘들 것 같고
냄비받침이라도 될 수 있는 책이 되고 싶네요
최소한 사람의 손길을 받을 수 있고, 없으면 또 찾게될테니까요 ㅎㅎㅎ

점심 잘 챙겨드시고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팥쥐님의 소박한 소망은 벌써 이루어진 듯 보입니다ㅎ 냄비받침으로야 환영하실 분이 많을 듯요^^ㅋ
학년말 분주하여 이제사 답을 남기네요. 즐건 주말되세요.^^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4 Headline @twinbraid님이 캐릭터 굿즈 산업

...운다
#190207 Headline mmmagazine님의 작가개편 임박
#190208 Headline kyslmate의 "도약"
#190209 Headline 스팀엔진 뉴스특보
#190210 Headli...

읽고 나서도 여운이 남아 오래 간직하고 싶은 책들이 있습니다. 그런 책들은 절대 중고 책방으로 가지는 않죠..책들의 운명에 대해 잘 고찰해 놓으셨네요..^^

·

네 자신에게 영향을 준 책을 내다팔긴 쉽지 않죠ㅎ 잘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6 Headline @fuggy님의 야쿠르트 아줌마

...운다
#190207 Headline mmmagazine님의 작가개편 임박
#190208 Headline kyslmate의 "도약"
#190209 Headline 스팀엔진 뉴스특보
#190210 Headli...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08 Headline @kyslmate님의 "도약"

...장 어려운 일을 꼽으라면 역시 육아죠. 어떤 일보다 많은 기쁨을 주지만, 세상 어떤 일보다 힘든 일입니다. kyslmate이 육아에 대한 디테일하고도 실감나는 이야기를 보도했습니다. 하지만 제목은 도약이죠. kyslmate님의 도...

  ·  작년

냄비받침이라도 되어서 주인과 함께 있는게 더 행복할 거 같아요^^

·

찡여사님, 지고지순하네요ㅎㅎ 주인 사랑 듬뿍 받으실듯!

  ·  작년

오늘 책장에 꽂혀 있던 여러 책들을 알라딘앱을 이용해서 판매가 가능한책 판매가 불가능한 책으로 (알라딘이 제고가 많은 중고 도서는 안받더군요) 구분하는 과정에서 '이 책은 너무 좋은데... 다시 읽고 싶은데... '라며 판매가능여부만 확인해야겠다는 생각에 찍었는데 매입불가.... 아니 이 좋은 책을!!!! 하고 안팔어! 라고 고이 모셨답니다. 누군가에게 귀한 책이 되는 것은 요즘은 쉽지 않은 일이지만, 응원해봅니다! (아이고.. 응원글을 남긴다는게... 두서없이 에피소드만 길었네요. 죄송~)

·

알라딘앱으로 미리 판매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군요^^ 막상 판다고 했을 때 그 책에 대한 애정을 확인할 수 있을 거 같네요.
첨 뵙는 거 같은데, 반갑습니다. 자주 교류해요. 팔로우했습니다. 글 읽으시고 에피소드도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ㅎ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8 Headline @jayplayco님의 SBA 소개

...2 Headline dj-on-steem님의 뒤에서 뭐라도 하려고는 했었지
#190213 Headline kyslmate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190214 Headline twinbraid님이 캐릭터 굿즈 산업
#1902...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9 Headline @project7님의 긴급뉴스. 댑들의 MOU

...2 Headline dj-on-steem님의 뒤에서 뭐라도 하려고는 했었지
#190213 Headline kyslmate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190214 Headline twinbraid님이 캐릭터 굿즈 산업
#1902...

중고책들을 보면 전 괜히 마음이 뭉클해지더라구요~
오래오래 있지말고 좋은곳으로 읽어주는곳으로 얼른얼른 가라고 중얼중얼 거리며 지나가기도 하도 한두권씩 집에 데려오기도 했었는데, 이제 그 시간들이 많이 그리워집니다. 그리고 이런 중고 서점들이 너무 빨리 없어져 버리지 않기를 바랍니다.

·

ㅎ 네 언젠가 책 좋아하는 주인 만나서 읽히면 좋겠네요. 근데 책들이 넘 빨리 팔리면 중고서점에서 책 보는 재미는 좀 떨어지겠지요.
방콕에선 중고책 사는 재미를 느끼기 어렵겠군요~~ ^^

·
·

여기도 여행자들이 남기고간 혹은 팔고간 책들을 파는 서점들이 있긴한데 한국어로 된 책들은 보기가 힘들더라구요~ 영어를 잘 하면 좋은데;;; 노력도 안 하지만 점점 영어는 잊혀져만 갑니다 ㅠㅠ

·
·
·

네 전 외국어와 거리가 멀어서,, 한국어 책이 아니면 새책이든, 헌책이든 흥미를 못 느낄 거 같아요. 외국 살이는 책 사는 즐거움에 어려움이 생기겠네요.ㅎ

·
·
·
·

네 ㅠㅠ 아직 전자책이 불편해서;; 종이책이 좋은데 꼭 보고싶은책은 구하기 어렵더라구요 ㅠㅠ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20 Headline @jungjunghoon님의 부산 보수동 책방골목

...2 Headline dj-on-steem님의 뒤에서 뭐라도 하려고는 했었지
#190213 Headline kyslmate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190214 Headline twinbraid님이 캐릭터 굿즈 산업
#1902...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21 Headline @machellin님의 도움이 필요해요

...2 Headline dj-on-steem님의 뒤에서 뭐라도 하려고는 했었지
#190213 Headline kyslmate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190214 Headline twinbraid님이 캐릭터 굿즈 산업
#1902...

li-li님이 kyslmate님을 멘션하셨습니당.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연결되용~ ^^
li-li님의 [SLBC NEWS ROOM] #190213 Headline @kyslmate님의 외로움을 모르는 책들

... 표현하지 않아도 아실겁니다. KR내에서도 이미 많은 책에 관한 수많은 이야기들이 공간을 가득채우고 있죠. kyslmate이 전한 중고책에 관한 단상은 우리를 책에 대한 또다른 생각으로 이끄는데요. “많은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