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보원사지

3년 전
in kr

산 아래 평지에 잡초만이 무성하게 자라고 멀찍이 석탑과 부도가 황량하게 서있고, 그 앞에는 커다란 돌기둥이 나란히 서있는 오래된 사찰의 터였다.

이곳은 알고서 일부러 찾아간 것은 아니고, 몇일전 지나다가 우연히 알게 되어 발길을 잠시 돌려 보게 된 곳이다.

불현듯 은(殷)나라가 망한 후 기자(箕子)가 폐허가 된 도읍 터를 지나면서 폐허가 된 궁전에 보리가 무성하게 자란 것을 보고 한탄하였다는 맥수지탄의 고사가 뇌리를 스치고 지나갔다.
아마도 기자(箕子)가 바라본 폐허가 된 궁전의 모습은 이와 유사한 느낌이지 않았을까...

이후에 자료를 찾아보니,
아래 사찰터는 충남 서산지 운산면 용현리에 위치한 보원사의 터로서, 백제시대 창건하여 통일신라와 고려시대를 거치며 크게 융성한 대사찰이다고 전해지며, 그 외에는 전해지는 것이 없다고 한다.

20180717_162828.jpg

5층석탑이 있고 좌측에 부도가 보인다.
석탑은 보원사지5층석탑이라고 하며, 부도는 보원사지 법인국사탑이라고 한다. 고려 초기에 만들어 진것으로 추정되며 모두 보물로 지정되어 있었다.

20180717_162817.jpg

20180717_162806.jpg

나란이 높게 서있는 돌기둥은 보원사지 당간지주라고 한다. 당간을 지탱해 주기 위해 세운 석조물로써 통일신라때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이 된다. 이것도 보물로 지정되어 있었다.

현재 보원사지 복원과 관련한 사업이 추진중이라고 하는데, 원형이 잘 보존되고, 향후 잘 복원이 되길 기대해 본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큰절이 없어지는건 아마 전쟁때문 아닐까요.

절터가 상당히 큰 규모같은데요!! 보통은 그냥 지나칠텐데... 우연히 알게되어 발길을 돌리셨다니... 관심이 많으신가 봅니다!!
잘 복원되길 바래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