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정

2년 전

M 잡지사에서 30명 정도가 우리 장소로 들어와
불법으로 화보 촬영을 하고 있다는 제보? 가 들어왔다.

이달 초 M 잡지 촬영 장소 섭외 담당, Brian C.라는 사람과 장소 사용 허가증 관련 이메일을 주고받기는 했으나,
그는 정확한 날짜를 이야기한 적이 없었고, 허가를 준 적이 없으니 그 날 거기 있으면 안 되는 것이었다.

경찰관과 함께
현장에서 불법 촬영 팀에게 접근했다.

촬영 디렉터라는 사람과 마주했고
불법 촬영 행위이니 철회하라고 전달하자

적반하장으로 소리치며 분명 장소가 섭외가 되어있는 것을 컨펌했다며, 담당이라는 브라이언을 불러냈는데, 생각지도 못한 게
나이 든 동양 남자가 브라이언이었다.

"브라이언, 저와 이메일 했던 분이네요. 저희가 허가를 준 적이 없잖아요?"
"아.. xx시군요. 다시 이메일을 읽어보는데, 미스 커뮤니케이션이 있던 것 같아요....."

영어 억양에서 한국 말투가 들린다.. 쳐다보니 얼굴에 주름이 깊이 파였고
Brian C. 가 최 씨나 조 씨의 한국인 성씨인.. 게다가 한국 아저씨였다.
왜 하필
많은 한국인들 사이에서 이렇게, 또 이런 상황에서 나이드신 분을 마주칠 것은 뭐란 말인가 ;;
하아.. 영어가 유창하지 않으셔서 혹시 이메일을 잘못 이해하신거 아닌가..

아저씨가 열 받아있는 디렉터를 등지고서는
정말 미안한데 10분만 줄 수 있냐고,
몇 장만 더 찍고 바로 철회하겠다고 물어왔다

그 모습이 왜 짠하게 다가왔는지...

10분 더 있는다고 세상이 바뀌는가- 그리고 이 아저씨도
치열한 뉴욕 땅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분일텐데
그까짓 10분 쯤이야-

생각이 아주 잠깐 들었지만
회사 로고도 달고 있고, 경찰관도 옆에 있어서
NO 라고 했다.
결국 다 챙겨서 가는것 지켜봤는데
마음이 편치 않았다.

맘약해지는 상황에 빠지기가 너무나 쉽다.
매번 어렵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사정은 안타깝지만 공권력까지 동원된만큼 객관적으로 처리할 수 밖에 없는 일이었군요.

M잡지면 맥심인가요!!
군인들이 열광하는 바로 그 잡지....

Congratulations @mintvilla! You received a personal award!

Happy Birthday! - You are on the Steem blockchain for 2 years!

You can view your badges on your Steem Board and compare to others on the Steem Ranking

Vote for @Steemitboard as a witness to get one more award and increased upvo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