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달러 가치 23년만에 최고치! 달러당 27NTD 무너져

2개월 전

[대만은 지금 = 류정엽(柳大叔)]

대만달러의 화폐가치가 지속적으로 오르고 있는 모양새다.

대만 중국시보에 따르면 지난 5일 대만달러가 달러당 28대만달러 선이 무너지면서 그 가치가 급등했다.

1달러당 27.973 대만달러였다.

이는 23년반 만에 대만화폐 가치가 최고치를 기록했다.

신문은 높은 가격은 새로운 환율 시대의 진입을 알렸다고 했다.

신문은 그러면서 29위안이 무너지기까지 9개월이 걸렸지만 28위안이 되기까지 4개월도 채 걸리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날 미국달러가 약세를 보이고 주요 아시아 통화가 상승했지만 오후에는 미국달러가 반등하면서 상승을 주도하던 위안화와 한국원화가 각각 0.02%, 0.51% 하락했다.

하지만 대만달러는 영향을 받지 않았으며 오히려 그 가치가 올라갔다.

23년 반만의 최고가를 기록했고 거래량도 26억2600만 달러로 9개월 반만에 하루 최대 거래량을 기록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https://nowformosa.blogspot.com/2021/01/2020-15.html

image.png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