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여행 후반부에 더 강력한 마법을 발휘하는 “복리 효과”

2개월 전

가상의 투자자 더그가 아래와 같이 투자한다고 가정해 보자.

더그는 1998년부터 매년 초 S&P 500에 10,000달러를 투자해 왔다. 그리고 매년 투자 금액을 3%씩 높였다. 그로부터 10년 후인 2007년 말이 되자, 계좌는 총 133,863달러로 불어났다.




더그는 거기서 멈추지 않았다. 그는 이후 10년 동안에도 같은 식으로 투자했다. 2017년 말이 되자, 계좌는 총 542,151달러가 되어 있었다.




이는 곧 더그의 처음 10년 동안의 투자 성적은 133,863달러였으며, 이후 두 번째 10년 동안의 투자 성적은 무려 408,288달러였다는 의미다.



달리 말하면, 복리 효과가 더그의 투자 여행 후반부에 훨씬 더 큰 마법을 발휘했다는 뜻이다.​

아래 표를 보면 출발 시점을 달리했을 경우, 20년 동안의 투자 여행에 미치는 복리 효과의 영향을 알 수 있다. 방식은 더그의 방식과 같이, 20년 동안 매년 초 10,000달러를 S&P 500에 투자하고, 연간 3%씩 투자 금액을 늘린 것으로 가정했다.




후반부 10년 동안의 순 자산 증식 기여도가 초반부 10년 동안 보다 높았던 경우는 19차례 기간 중 15차례였다.



1980년에 투자를 시작했을 때가 가장 극단적으로 좋았는데, 후반부 10년 동안의 순 자산 증식 기여도가 83%를 보였다.​

가장 극단적으로 안 좋았던 경우는 1989년에 투자를 시작했던 것으로, 후반부 10년 동안의 순 자산 증식 기여도는 고작 4%에 불과했다.




다음 표는 출발 시점을 달리한 다양한 기간 동안, 후반부 10년 동안 자산 증식 추세를 보여준다.​

대부분의 경우에서 후반부 10년 동안이 순 자산 증식에 기여한 비율이 50%가 넘었다.



투자 여행을 시작한 지 10년이 안된 투자자들에게는 희소식이다. 이들 투자자의 향후 10년 동안의 투자 여행은 더 편안할 가능성이 높고, 시간이 흐르면서 복리 효과의 마법이 더 강력하게 발휘될 것이기 때문이다.

자료 출처: Four Pillar Freedom, "Visualizing the Insane Impact of Compound Interest in the Latter Half of a 20-Year Investment Journey"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좋은 글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