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겨울, 빙수가 먹고싶다.

4년 전

내가 엄청 좋아하는 빙수가게가 있다. 아주대 앞에 위치한 화이트스노우 라는 곳이다. 원래 학교 앞 골목에 있는 호프집스러운 비주얼의 가게였는데 몇 해 전에 삼거리라인 쪽으로 자리를 옮겼다.

처음엔 인터넷에 그런 빙수가게가 있다는 것만 알고 친구랑 밥먹고 그냥 들렀었다. 그리고 2명이 왔으니 2인용을 시켰는데 아주머니가 네? 2인용이요? 라고 되묻길래 대수롭지 않게 네 라고 대답을 했다가 빙수가 나오자마자 후회했다.

비빔밥그릇 만한 빙수그릇에 얼음가득, 먹다 물릴 양의 다채로운 과일과 씨리얼, 약 4천원 어치는 되어보이는 바닐라 아이스크림이 탑을 쌓아서 나온 것이다.

그제서야 알았다. 남들 테이블에 있던 그 큰 빙수그릇은 2인용이 아닌 1인용 스몰사이즈였던 것이다. 울며 겨자먹기로 속이 차서 이가 덜덜 떨릴 때까지 빙수를 퍼먹고 또 퍼먹다가 지쳐서 나온 기억이 난다.

그 후로 여름이 되면 가끔 한 번씩 이 곳에 가서 1인용 빙수를 시켜서 친구랑 나눠먹곤 했다.

20160723_191047.jpg

그리고 지난 12월 31일 친구가 빙수를 쏘겠다길래 바삐 갔는데 문 앞에 2월에 돌아온다는 종이를 붙여놓고는 문을 닫아버린게 아닌가 ㅜㅜ

어쩔 수 없이 근처 설빙으로 갔다. 그리고 신상인 녹차딸기빙수를 먹었는데 화이트스노우보다 맛없엉 ..

20171231_152638.jpg

개인적으로 설빙에서는 메론빙수가 제일 맛있다. 잘라먹기 귀찮긴 하지만. 여름 시즌메뉴라 현재는 먹을 수 없어서 아쉽다 ㅠㅠ

2017-07-22-17-34-23.jpg

최근 날씨가 대낮에도 영하권으로 뚝 떨어지면서 오들오들 거리는 와중에 빙수가 먹고 싶다니 내 식욕은 계절 감각이 없나보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와와 대박맛있겠어요

·

네 엄청 맛있어요! 2월에 재오픈하면 다시 가려구요!!

Looks so cool. I want some now... lol!

·

Try it when you come to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