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아이가 외박을 했습니다.

3년 전

저희 딸은 5살인데요. 유치원에서 자립심을 키울겸 원내 캠프를 한다면서 하룻밤 유치원에서 잠을 자고 왔습니다. 걱정도 되고 싱숭생숭한 기분에 아이 도시락에 도전을 해보았습니다.

김밥 싸기가 이렇게 어려운줄 몰랐습니다. 저녁에 살짝 연습을 해보고 아침 5시에 일어나서 9시까지 고군분투를 했지만 정말 아슬아슬하게 완료를 했습니다. KakaoTalk_20180526_221729213.jpg

저기에 상추를 깔아줬어야 되는데 야채가 하나도 없네요.
아내가 쌀 때 잔소리하는건 참 쉬운데 말입니다. :)

KakaoTalk_20180526_221729902.jpg

여기다가 오향장육도 처음 해봤는데, 집에 다 있을 것 같았던 재료가 없어서
미림 대신에 와인을 넣었더니 특유의 향이.....
김치랑 먹으니 그래도 먹을만 했습니다. ^^

조리법은

삼겹살 덩어리를 시어링을 해서 육즙이 빠져나가지 않게 해준 후에

간장 1 : 물 3, 올리고당이나 설탕 0.5, 미림 0.33, 마늘, 양파, 대파 흰부분, 생강 넣고 30분이상 중불로 끓여주면 됩니다. 맛있고 망하기 힘든 요리입니다. 삼겹살로 하니까 기름지기는 하더군요 :)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마린입니다^^ 제법 맛있는 향기가 나네용 ^^*

·

ㅋㅋㅋ 김밥을 먹자마자 맛없어 그랬어요 애기 엄마가 당황해서 자제를 시키더라는... ㅋㅋㅋㅋ

우와 너무 맛있을거 같아요 도시락에서 사랑이 느껴지네요 ㅎㅎ 리스팀합니다.!!

·

ㅎㅎ 감사드립니다. 맛은 몰라도 사랑과 정성은 담았습니다 ㅋㅋ

짱짱맨 호출에 출동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