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쌈 이야기] 찌그러진 차 갖고 바람쐬러 대명항~

3년 전
in kr

vossam_대명항_01.jpg

안녕하세요 @vossam 입니다.

저번에 차가 긁히고 (포스팅 보기) 그 주 주말엔 안움직이려고 했는데, 집에 있자니 꿀꿀해서 찌그러진 차를 갖고 나갔지요.
평소 찌그러진 차를 보면 험하게 몰았나 했는데 제가 그 모습이었네요. ^^;;

어머님께서 김포에 살고 계셔서 뭐 좀 가져다 놓을 겸 출발 했습니다. 겸사 겸사 어머님께 찌그러진 차 구경시켜 드리고. ㅋㅋ
같이 김포에 유일한 항구라는 대명항에 갔어요.
어둑어둑해질 무렵에 도착 했는데.. 나름 운치가 있더라구요.



vossam_대명항_02.jpg

나도 저 새처럼 무리에서 떨어져 높이 날 수 있을까?


vossam_대명항_03.jpg

잉? 많네..ㅋㅋ

생각보다 갈매기가 무지 많더군요. 오랜만에 바다 바람도 쐬고, 냄새도 맡고, 뜻하지 않게 갈매기도 많이 보고.
갑자기 하는 외출도 좋은 것 같아요. ^^



vossam_대명항_04.jpg

비슷한 사진만 올리기 뭐해서 어머님 뒷모습 박제하고 갑니다. ^^




즐거은 스팀잇 되세요 ^^





이전 [보쌈 이야기] 보기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ㅎㅎ 가까이 다녀가셨군요~
언제적 사진인가요~
전 풀을 뽑고 있었겠지요^^

·

지금으로부터는 2주 전 쯤, 토요일 사진인 것 같아요. 주말에 일이 있어서 답이 늦어졌습니다. ^^

와 바다에 비친 햇님 너무 이쁘네요
햇님도 퇴근 저도 퇴근

·

지금은 일 하실 시간이겠네요. ㅋㅋ
있다가 편안히 퇴근 하세요~

항구의 노을이 멋집니다^^

·

오랜만에 바닷가에 갔더니 기분이 새롭더군요.
뜻하지 않게 좋은 경치 보고 온 것 같아요. ^^

석양에 물든 두분의 모습이 너무 아름답네요!!

·

감사합니다. ^^

두 분 모습이 보기 좋네요.
불금 보내세요 ^^

·

불금 보내고, 오늘에야 돌아왔네요. 감사합니다. ^^

저도 어머니 모시고 가서 바다에 걸린 석양 한 번 보여드리고 싶네요 ^^ 보쌈님 좋은 아들이십니다 +_+

·

계획 없이 가니까 또 다른 느낌인 것 같아요. 김에그님도 함 다녀오세요 ^^

정말 저녁노을과 함께 운치가 느껴지네요. 어머님이 찌그러진 차를 보고 속상하셨을 것 같네요. 그래도 안다친게 천만다행이에요.

·

조금 속상해도 하시고 재미있어도 하시고 했어요. ㅋㅋ
사람 안다친 것만 해도 다행이지요.
노을 오랜만에 보니까 기분이 정말 좋더라구요. ^^

영원히 남을 사진 기록이군요^^

·

스팀잇에 박제를 했습니다. ^^

어머니와의 뒷모습 무엇보다 아름답네요.

·

그렇게 말씀해 주시니, 어머님께 전해 드릴께요. ^ ___ ^

노을도 예쁘지만 겹겹이 놓인 산도 참 예쁩니다.
갈매기가 되게 커보이는데요. ^^

·

산은 생각 못했는데 다시 보니 멋있네요.
항구라서 그런지 갈매기가 좀 토실토실 하더라구요. ^^

운치있어보여요~
바다, 석양, 갈매기, 그리고 어머니 ^-^

·

연님이 단어로 나열 하시니 더 운치있게 느껴지네요. ^^

대명항 석양 좋은데요??ㅋㅋ 석양을 보는 두 분의 자세도 비슷해서 더욱 보기 좋네요..^^

·

기대 없이 간 터라 더 좋았던 것 같아요. 좋게 봐주시니 고맙습니다. ^^

짱짱맨 호출로 왔습니다.

·

항상 감사합니다. ^^

(jjangjjangman 태그 사용시 댓글을 남깁니다.)
호출에 감사드립니다! 즐거운 스티밋하세요!

·

항상 감사합니다. ^^

어머님도 갈매기 구경하시나봐요
대명항은 몆번 가봤어요. 갈때마다 또 와야지 하면서
집에 오는데 생각처럼 못가보네요.
바다를 좋아해서.. 대명항은 좋은것 같아요 ^^

·

가까와서 더 좋은 것 같아요. 어디 갈 때 계획잡기가 참 힘들지요.
옐로캣님도 가끔 바람 좀 쐬러 다니심 좋을 것 같아요. ^^

보쌈님, 림보 오마주 글에서 발생한 4.943 스달과 2.263 스팀을 보냈습니다. :) 스달이 일부 스팀으로 들어오니까요. ㅎㅎ

·

생각 못하고 있었는데, 감사합니다.
제 글을 많은 분들이 보셨다니 더 뿌듯하고 감사합니다. ^^

어머님과 같은 곳을 바라보고 계시는군요.^^ 아름답습니다.

·

아름답게 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자연은 참 오묘한 것 같아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