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le 뉴스] 애플, 2025년까지는 애플 마크를 붙인 전기 자동차를 출시할 계획

2개월 전

애플이 2025년까지 자율 주행 EV를 출시할 수 있다고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블룸버그(Bloomberg) 최신 기사에서 보도했습니다.

보도된 기사에 따르면 애플은 2021년 현재 향후 4년 이내에 승객을 태울 수 있는 전기 자동차를 출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현재 애플의 전기 자동차 프로젝트에 대한 리더십이 설정한 기능과 속도가 애플의 계획된 일정대로 움직이고 있다고 블룸버그 기사는 강조합니다.

전기 자동차를 출시하려는 애플의 프로젝트 타이탄(Project Titan) 개발기간에는 애플표 전기 자동차가 시장에 나오기도 전에 무산될 위기의 순간도 있었습니다.

이번 기사에 따르면, 현재 애플의 전기자동자 개발 상황은 실제 자동차가 10년 안에 소비자에게 판매될 수 있다는 가장 낙관적일 수 있습니다.



애플의 전기자동차 개발 상황에 정통한 소식통에 따르면, Apple Inc.는 전기 자동차 개발을 가속화하고 자동차 산업을 괴롭힌 기술적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완전한 자율 주행 기능에 대한 프로젝트에 다시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합니다.

애플워치 기술을 이끄는 케빈 린치(Kevin Lynch)가 2025년에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를 시장에 출시하겠다는 현재의 결정을 이끌고 있다고 합니다.

애플은 내부적으로 일부 엔지니어가 2021년 초에 계획했던 5~7년 일정보다 빠른 4년 내 자율주행차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자율주행차 출시 시기는 유동적이며 2025년 목표 달성은 애플의 자율주행 시스템 완성 능력에 달려 있습니다.



블룸버그는 케빈 린치(Kevin Lynch)의 애플카(Apple Car)에 대한 방향이 단순히 기존 전기 자동차와 자율 주행 기능을 일치시키는 것이 아니라 셀프 주행과 승객을 진정으로 운전할 수 있는 차량으로 EV 시장을 도약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지난 몇년동안 애플의 전기 자동차 팀은 2가지 방향으로 연구했습니다.

현재 테슬라(Tesla Inc.)의 대부분의 자동차와 유사하게 조향 및 가속에 중점을 둔 제한된 자율 주행 기능을 갖춘 모델을 만드는 방법이 하나 있습니다.

사람의 개입이 필요하지 않은 완전한 자율 주행 기능을 갖춘 모델을 만드는 또다른 방법이 있습니다.

이런 연구의 새로운 리더인 애플워치 소프트웨어 책임자인 케빈 린치(Kevin Lynch) 아래에 엔지니어들은 이제 2번째 방법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2번째 방법은 바로 사람이 개입하지 않고 자동차 스스로 주행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소식통에 따르면, 케빈 린치(Kevin Lynch)가 테슬라와 같은 버전에서 완전 자율주행 시스템을 갖춘 자동차를 추진하고 있다고 합니다.

블룸버그에 기사에서는, 애플의 전기 자동차에 대한 야망은 제쳐두고, 프로젝트 타이탄(Project Titan) 스토리라인은 지금까지 연대순으로 기록된 수년과 리더십을 모두 아우르는 것이었습니다.

애플 자동차에 관심이 있는 분이라면, 이번에 나온 블룸버그 기사를 읽어 보는 것도 좋을 겁니다.

2025년에 출시할 계획인 가장 낙관적인 계획은, 전기 자동차 공개도 애플의 10년 간의 노력을 따라야 합니다.

특히, 이 모든 것은 테슬라(Tesla)를 비롯한 기존 자동차 제조업체가 제품 출하 경험을 쌓는 동안입니다.

즉, 테슬라는 이미 상용으로 일반에게 판매를 하고 있는 와중에 애플은 제품 개발에만 시간이 투자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프로젝트 타이탄(Project Titan) 팀이 현재 그렇게 낙관적인 이유는 애플의 현대 컴퓨터 성공의 핵심인 프로세서 혁신의 핵심일 수 있습니다.

최근 애플은 자동차의 기본 자율주행 시스템을 개발하는데 중요한 이정표에 도달했다고 애플의 전기 자동차 개발에 정통한 사람들이 블룸버그 기자에게 말했다고 합니다.

애플은 1세대 전기 자동차에 궁극적으로 탑재할 프로세서에 대한 핵심 작업의 대부분을 완료했다고 합니다.

블룸버그(Bloomberg)는 애플의 신경 엔진 처리 발전이 전기 자동차의 자율 주행 기능을 실제로 구현하려는 애플의 노력에 힘을 주었다고 보고합니다.

사람과 같이 자동차가 스스로 셀프 주행을 하려면, 카메라와 센서로 주변의 상황을 실시간 파악하고 촬영하고 그것을 자동차 내부에 있는 AI와 CPU, 메모리 등이 들어간 컴퓨터에서 분석하여, 자율 주행 SW가 판단하고 자동차를 조정해야 합니다.

이 과정에는 실시간으로 찍는 영상을 분석해야 하고, 그 분석된 자료를 빠른 속도로 전달해야 하고, 그 전달된 신호에 따라 자동차가 움직여야 합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Upvoted! Thank you for supporting witness @jswit.
default.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