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2년 전
in zzan

태풍

태풍 지나갔다.
상처는 있어도 지나갔다.

태풍보다 못한 고요,

언제 떠나려나
치료하면 되는 상처는
차라리 희망이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