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인의 가게] #22. 가시도치

4개월 전

20180404_203843.jpg




 #22. 가시도치


불 꺼진 방 안
벽 한 쪽에 아슬하게 걸려있는
모서리 진, 백색 시계

뾰족한 시곗바늘의
째깍이는 소리만이
적막함을 없애려 노력은 한다만,

이미 차갑게 식어버린
방 안의 공기에
몸도 마음도 얼은 듯한

한구석을 차지하고 웅크린
가시돋친 고슴도치.

From. @limito


오늘은 제 마음에 가시가 돋아
방 안이 어둡고 적막해도
전등 하나, 음악 하나 켜기 싫고
어쩌다보니 날카로운 단어들로만 글을 채우는 그런 날이네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Thank you for your continued support towards JJM. For each 1000 JJM you are holding, you can get an additional 1% of upvote. 10,000JJM would give you a 11% daily voting from the 700K SP virus707 account.

·

감사합니다~ ^^

무엇으로 가시를 뽑아낼 수 있을까죠...
자유롭고 여유로운 스팀짱이 함께 합니다.

·

지나는 바람에 닳아 없어지거나,
시간이 흘러 자연히 낡아 빠지기만을 바라야죠~ ^^
걱정해주셔서 감사해요~

리미토님 오랜만이에요~!
차분히 감정을 잘 다스리시고 평온한 주말 보내세요~^^

·

제가 스팀짱은 처음이라 ^^; 스팀잇에서 뵌 분이신가봐요 ^^
반겨주셔서 감사해요~ co6님도 평안한 밤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