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오랜만에 새벽 장문(?)일기를 집필하려 하였으나 2년을 함께한 나의 무선키보드님이 사망하심. 괜찮은 가격에 샀는데 그래도 꽤나 오래 버텨주셨어. 아이들의 후려침에도 꿋꿋하던 너.

내가 방심한 사이 둘째녀석의 먹잇감이 된 후 자음4개가 입력이 안되는걸 보고 이제는 새로 사야 하는구나 직감했지.

쿠팡에 멋진 핑크색 키보드에 넋이 나가 구매하려던 찰나 그간의 너와의 정이 생각나버렸지. 큽... 나는 그래서 다시한번 똑같은걸로 재구매를 했다. ㅋㅋㅋ

요거랑 똑같이 생김ㅋㅋ존똑

찡여사, 무선키보드 절대 못 잃어ㅋㅋㅋ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TEEMKR.COM IS SPONSORED BY
ADVERTISEMENT
Sort Order:  trending

둘째가 누른 자음 네 개는 ㅅㄹㅎㅇ 였을 듯~^^

·

이런거묜 정말 감동이겠어요~~

·

솔로환영?? ㅋㅋ

·
·

시러해요ㅋㅋㅋㅋ

·

ㅋㅋㅋㅋ형의 마음속에는 언제나 평화와 사랑만 가득하넹

·

사랑꾼 ㅋㅋ

구관이 명관이야 언니 ㅎㅎㅎㅎ

·

ㅋㅋㅋㅋㅋㅋㅋㅋ그렇치. 늙으니 새로운도전도 쉽지않아

둘째야~ 새 키보드도 부탁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입원하신 병실이 어디랬죠? 화환보내드려야 하는데ㅋㅋㅋ솔.로.천.국, 독.거.노.인 적어서 보낼라꼬ㅋㅋㅋ

·
·

퇴원했지롱~~~~~~~ ㅋㅋㅋ

·
·
·

아쉽네ㅋㅋ회사주소 보내시지요

·
·
·
·

그냥 찡여사 집주소 알려줘? 내가 찾아갈께~ ㅎㅎ

·
·
·
·
·

ㅇㅋ 어디다쓰면돼?

·
·
·
·
·
·

여기남기십쇼? 보는 사람 다 찾아갈수 있게...ㅎㅎ

·
·
·
·
·
·
·

경북 구미시 산동읍 신당2로 29

뭐지? 제목에 어떻게 저런걸 넣는거지????? 신세대인가???????